6월부터 지하철 1시간 연장운행…노조·서울시 합의

입력 2022-05-28 14:52

2호선, 6∼8호선 해당…1호선, 3∼4호선은 협의 후 8월께 추진

(조현욱 기자 gusdnr8863@)
(조현욱 기자 gusdnr8863@)

지하철을 심야에 1시간 연장 운행하겠다는 서울시 방침에 노동조합이 합의했다.

서울교통공사 노동조합은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27일 서울시와 논의한 끝에 평일 열차 운행 시간을 (기존 0시에서) 오전 1시까지 연장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지하철 운행 시간은 오는 6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조정된다. 2호선과 6∼8호선은 6월 초부터 연장 운행을 시작한다. 코레일과 공동 운영하는 1호선과 3∼4호선은 협의 후 8월께부터 추진된다. 5호선은 국토부 승인 일정에 따라 시행 시기가 결정된다.

서울교통공사는 심야 연장 운행 폐지로 감축했던 정원 81명도 다시 채우기로 했다.

야간 정비 인력과 승무원 투입 인력 등 충원에도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충원 규모는 약 340명이다.

노조는 "재정 위기에 휘청이는 서울지하철의 근본적인 지원책 마련까지 이르지 못한 점은 아쉽다"며 "심야 교통대란, 귀가 대란에 따른 시민 불편 해소가 시급한 점을 고려해 대승적으로 협조한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말했다.

앞서 서울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이후 대중교통 대책으로 지하철 심야 연장 운행을 2년 만에 재개하겠다고 지난 5일 발표했다.

서울교통공사 노조가 인력 부족 문제 등을 이유로 반발하면서 차질이 빚어지는 듯했으나, 노사와 서울시가 합의에 이르면서 애초 일정대로 연장 운행이 이뤄질 수 있게 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5,371,000
    • -0.14%
    • 이더리움
    • 1,398,000
    • -0.36%
    • 비트코인 캐시
    • 136,500
    • -1.73%
    • 리플
    • 421.2
    • +0.96%
    • 위믹스
    • 3,520
    • -1.1%
    • 에이다
    • 594.3
    • -0.54%
    • 이오스
    • 1,227
    • -0.08%
    • 트론
    • 85.35
    • -0.71%
    • 스텔라루멘
    • 143.5
    • -0.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850
    • -0.57%
    • 체인링크
    • 8,070
    • -1.22%
    • 샌드박스
    • 1,367
    • -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