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오늘의 상한가]벽산건설, 거래소 ‘빨간불’ 불구 M&A 기대감 가속도

입력 2013-11-26 16:10

인수합병(M&A)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벽산건설이 한국거래소 경고에도 불구하고 나흘째 상한가 랠리를 이어가고 있다.

2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유가증권 4개, 코스닥 9개 등 13개 종목이 상한가로 마감했다.

우선 벽산건설이 전거래일대비 2500원(14.75%) 뛴 1만945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M&A 기대감덕이다. 지난 22일 벽산건설은 서울중앙지방법원으로부터 아키드 컨소시엄을 회사의 M&A 우선협상대상자로 허가 받았다고 공시했다. 벽산건설은 지난해 11월 법정관리(기업회생절차) 인가를 받고 회사 매각을 추진중이다.

이달초 4500원선에 머물던 벽산건설은 M&A 기대감에 상한가 행진을 이어오며 1만9000원 선으로 올라섰다. 한달도 채 안돼 330% 넘게 급등한 것이다. 이에 전일 한국거래소는 벽산건설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날 코스닥에 입성한 셋톱박스 제조업체 디엠티 역시 가격제한폭(14.97%)까지 뛰었다. 디엠티의 시초가는 공모가 5700원을 밑돈 5210원에 형성됐지만 이후 저가매수세가 몰리면서 큰 폭으로 뛰었다.

디엠티는 KT스카이라이프 등 국내 유선방송사업자(SO)를 대상으로 디지털케이블 셋톱박스 등을 납품하고 있다. 2011년부터는 해외시장에 진출해미국 SO에도 셋톱박스를 공급하고 있다.

폴리비전(14.99%)은 대규모 유상증자 소식에 들썩였다. 전일 폴리비전은 장 마감 후 운영자금 등130억 원을 조달하기 위해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조달한 자금은 운영자금 80억원, 타법인 증권취득자금 50억원이다.

이 밖에 티에스이(14.96%)와 모베이스(14.78%)는 3분기 호실적에 상한가를 기록했고 벽산건설우(14.89%), 진흥기업2우B(14.88%) 등 일부 건설관련 우선주들도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26,000
    • -1.43%
    • 이더리움
    • 167,300
    • -3.01%
    • 리플
    • 257.7
    • -1.64%
    • 라이트코인
    • 51,000
    • -2.49%
    • 이오스
    • 3,021
    • -1.88%
    • 비트코인 캐시
    • 241,500
    • -1.07%
    • 스텔라루멘
    • 61.8
    • -1.59%
    • 트론
    • 16.5
    • -1.2%
    • 에이다
    • 42.8
    • -2.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400
    • -3.64%
    • 모네로
    • 61,350
    • -2.31%
    • 대시
    • 57,450
    • -2.87%
    • 이더리움 클래식
    • 4,416
    • -1.38%
    • 41.2
    • -0.48%
    • 제트캐시
    • 35,860
    • -1.97%
    • 비체인
    • 7
    • -3.98%
    • 웨이브
    • 729
    • +13.5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3
    • -1.46%
    • 비트코인 골드
    • 6,655
    • -0.45%
    • 퀀텀
    • 2,035
    • -1.17%
    • 오미세고
    • 835
    • -4.57%
    • 체인링크
    • 2,423
    • -8.15%
    • 질리카
    • 6.33
    • -6.08%
    • 어거
    • 11,700
    • -2.8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