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문학상 주관 출판사 47년 만에 '다산북스'로 바뀐다

입력 2024-06-11 16:5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0일 다산북스 사옥 1층에서 진행된 ‘이상문학상’ 업무 협약식 모습. 다산북스 김선식 대표(좌측)와 문학사상 임지현 대표가 ‘이상문학상 출간업무협약서’를 들고 있다. (다산북스)
▲10일 다산북스 사옥 1층에서 진행된 ‘이상문학상’ 업무 협약식 모습. 다산북스 김선식 대표(좌측)와 문학사상 임지현 대표가 ‘이상문학상 출간업무협약서’를 들고 있다. (다산북스)

'이상문학상' 주관 출판사가 문학사상에서 다산북스로 바뀐다. 이상문학상의 주관사가 바뀌는 것은 처음이다. 상이 제정된 지 47년 만이다.

11일 다산북스에 따르면, 이날 출판 사업 협약식을 통해 이상문학상 주관 출판사가 문학사상에서 다산북스로 바뀐다. 2025년 제48회 이상문학상부터 다산북스가 작품집 출간을 맡는다.

다산북스 김선식 대표는 "한국 최고의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이상문학상의 명맥을 발전적인 방향으로 유지하고자 힘쓰겠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문학사상 임지현 대표는 "한국 현대문학의 역사와 궤를 함께해 온 이상문학상은 그동안의 역사성과 상징성을 생각할 때 시행을 멈출 수 없다고 판단했다"라며 "더욱 발전적으로 운영할 새로운 시행 주체를 찾게 됐다"라고 양도 배경을 설명했다.

제48회 이상문학상 수상 작품집은 내년 초 출간될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고유정·이은해·엄인숙·전현주…‘그녀가 죽였다’ 숨겨진 이야기 [해시태그]
  • 18일 동네병원도, 대학병원도 '셧다운'?…집단 휴진에 환자들 가슴만 멍든다 [이슈크래커]
  • 15만 원 저축하면 30만 원을 돌려준다고?…‘희망두배청년통장’ [십분청년백서]
  • 연준, 기준금리 7회 연속 동결…올해 금리 인하 횟수 3→1회로 줄여
  • 금융사 CEO도 힘싣는 '트래블카드'…과열 경쟁에 효과는 ‘미지수’
  • 권도형, '테라사태' 6조 원대 벌금 낸다…美 당국과 합의
  • SM, '매출 10% 못 주겠다'는 첸백시에 계약 이행 소송…"법과 원칙대로"
  • 청약통장 월납입 인정액 10만→25만 상향…41년 만에 개편
  • 오늘의 상승종목

  • 06.1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301,000
    • +0.61%
    • 이더리움
    • 4,934,000
    • -0.4%
    • 비트코인 캐시
    • 629,000
    • +0.48%
    • 리플
    • 689
    • +2.38%
    • 솔라나
    • 213,800
    • +0.52%
    • 에이다
    • 606
    • +1.34%
    • 이오스
    • 969
    • +0%
    • 트론
    • 164
    • -0.61%
    • 스텔라루멘
    • 139
    • +0.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3,300
    • +1.81%
    • 체인링크
    • 21,850
    • +2.1%
    • 샌드박스
    • 563
    • +0.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