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국내 회사채 발행 23조9398억…전월 대비 29%↑

입력 2024-05-21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금융감독원)
(출처=금융감독원)

지난달 국내 기업의 회사채 발행이 5조 원 넘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4월 중 국내 기업의 주식·회사채 총 발행액은 24조6432억 원으로 전월 대비 4조1191억 원 늘었다.

회사채는 23조9398억 원 발행돼 전월 대비 5조3210억 원(28.6%) 증가했다. 일반회사채가 줄었으나 은행채 등 금융채 발행이 늘어났다.

일반회사채는 53건, 4조3270억 원으로 3월 대비 3150억 원(6.8%) 줄었다. 차환 용도 발행이 3조5740억 원으로 전월 대비 비중이 늘었고, 운영자금 4070억 원, 시설자금 용도로 3460억 원이 발행됐다.

신용등급별로는 AA등급 이상 우량물이 2조5300억 원으로 전월 대비 늘었고, A등급 1조6350억 원, BBB등급 이하 1620억 원 순으로 발행돼 3월 대비 감소했다. 만기 5년이 넘어서는 장기채 발행은 1000억 원으로 전월 대비 줄었고, 1~5년 사이 중기채가 4조2270억 원으로 증가했다.

금융채는 237건, 18조2109억 원 발행돼 3월 대비 5조8428억 원(47.3%) 늘어났다. 은행채가 42건, 8조5994억 원, 기타금융채가 188건 8조8825억 원, 금융지주채가 7건 7200억 원 발행됐다.

자산유동화증권(ABS)은 112조, 1조4109억 원 발행돼 전월 대비 2068억 원(12.8%) 줄었다.

4월 말 기준 전체 회사채 잔액은 657조2956억 원으로 3월 말 대비 1조4336억 원(0.2%) 많아졌다. 일반회사채는 신규 발행이 만기도래금액(6조9360억 원)에 못 미치면서 지난해 12월부터 이어진 회사채 순발행이 순상환으로 전환했다.

4월 중 주식은 13건, 7034억 원 발행돼 전월 대비 1조2019억 원(63.1%) 줄었다.

기업공개(IPO)는 기업공개 건수 증가, HD현대마린솔루션 등 대어급 IPO가 이뤄지면서 총 10건, 5580억 원으로 전월 대비 4077억 원 늘었다.

다만, 유상증자는 3건, 1454억 원으로 전월 대비 1조6096억 원 급감했다. 3월 LG디스플레이의 대규모 유상증자에 따른 기저효과로 해석된다.

한편, 기업어음(CP)은 35조9047억 원, 단기사채는 69조7535억 원 발행돼 각각 전월 대비 31.5%, 10.5% 늘었다. 4월 말 기준 CP 및 단기사채 잔액은 62조1758억 원으로 3월 말 대비 1조8991억 원(3.1%) 많아졌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음주운전 걸리면 일단 도망쳐라?"…결국 '김호중 방지법'까지 등장 [이슈크래커]
  • 제주 북부에 호우경보…시간당 최고 50㎜ 장맛비에 도로 등 곳곳 침수
  • ‘리스크 관리=생존’ 직결…책임경영 강화 [내부통제 태풍]
  • 맥도날드서 당분간 감자튀김 못 먹는다…“공급망 이슈”
  • 푸틴, 김정은에 아우르스 선물 '둘만의 산책'도…번호판 ‘7 27 1953’의 의미는?
  • 임영웅, 솔로 가수 최초로 멜론 100억 스트리밍 달성…'다이아 클럽' 입성
  • 단독 낸드 차세대 시장 연다… 삼성전자, 하반기 9세대 탑재 SSD 신제품 출시
  • 손정의 ‘AI 대규모 투자’ 시사…日, AI 패권 위해 脫네이버 가속화
  • 오늘의 상승종목

  • 06.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760,000
    • +0.34%
    • 이더리움
    • 4,971,000
    • -0.46%
    • 비트코인 캐시
    • 553,500
    • +1.28%
    • 리플
    • 693
    • -0.86%
    • 솔라나
    • 189,200
    • -1.77%
    • 에이다
    • 545
    • +0.18%
    • 이오스
    • 813
    • +0.62%
    • 트론
    • 165
    • +0.61%
    • 스텔라루멘
    • 133
    • +1.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900
    • +0.96%
    • 체인링크
    • 20,420
    • +0.59%
    • 샌드박스
    • 470
    • +3.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