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사기피해자 지원시스템, 25일부터 운영…“온라인 원스톱 서비스 구축”

입력 2024-04-24 11: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국토부, 전세사기피해자결정신청 시스템 예시.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국토부, 전세사기피해자결정신청 시스템 예시.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25일부터 ‘전세사기피해자 지원관리시스템’(지원관리시스템)을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지금까지 전세사기피해자 결정신청과 긴급한 경공매 유예ㆍ정지 신청을 위해서는 관련 서류를 준비해 광역지자체에 방문 접수해야 했다. 정부는 이런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시스템을 구축해 왔다.

앞으로 지원관리시스템을 통해 전세사기피해자 결정신청과 긴급한 경공매 유예 신청, 등을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처리할 수 있다. 전세사기 피해 사실과 임대인의 기망행위 정황 등을 입력하고, 피해사실 확인에 필요한 임대차계약서 사본, 경공매 통지서 등 제출서류는 전자문서로 등록하면 된다.

진행상황은 문자메시지로 받을 수 있고, 언제든지 조회할 수 있다. 전세사기피해자등 결정통지서와 결정문은 직접 출력도 할 수 있다. 홈페이지에선 ‘사용자 매뉴얼’을 제공하고, 전문상담사의 안내를 받을 수 있도록 콜센터도 운영한다. 이와 함께, 기존 방식대로 방문 접수한 후 등기우편으로 결과 통지를 받을 수도 있다.

박병석 국토부 전세사기피해지원단장은 “전세사기피해자 지원관리시스템을 통해 피해자 결정 절차가 효율화돼 보다 신속한 피해자 결정 및 지원이 가능해졌다”며 “앞으로 전세사기피해자의 주거 불안을 해소하고, 세심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혼자가 편해요"…요즘 연애 물어보니 [데이터클립]
  • 김호중 '음주 뺑소니 혐의' 결정적 증거…소속사 본부장 "메모리 카드 삼켰다"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월가 큰손과 통했나...서학개미 애플 팔고 ‘F4’집중 [韓美 큰손 보고서]①
  • 상반기 기대작 '세누아의 전설: 헬블레이드2' 출시…쿠키런: 마녀의성, 새 시즌 업데이트 外 [게임톡톡]
  • 유재석이 전액 현금으로 구매한 '브라이튼N40'은?
  • '갑질 논란' 침묵하던 강형욱, 오늘 입장 낸다
  • 안방서 부진한 삼성, 코너 앞세워 '천적' 쿠에바스 넘길까 [프로야구 22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5.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605,000
    • +0.14%
    • 이더리움
    • 5,160,000
    • -1.05%
    • 비트코인 캐시
    • 697,000
    • -3.46%
    • 리플
    • 736
    • -2.52%
    • 솔라나
    • 249,500
    • +2.55%
    • 에이다
    • 665
    • -3.62%
    • 이오스
    • 1,175
    • -2.33%
    • 트론
    • 167
    • -2.34%
    • 스텔라루멘
    • 153
    • -1.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2,450
    • -3.9%
    • 체인링크
    • 22,620
    • -1.48%
    • 샌드박스
    • 631
    • -1.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