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여성 사외이사 2명 추천…박선영ㆍ이은주 교수

입력 2024-02-28 17:5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전임 송수영 사외이사 퇴임…이사회 7명으로 보강

▲왼쪽부터 이은주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교수, 박선영 동국대 경제학과 교수. (사진제공=우리금융그룹)
▲왼쪽부터 이은주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교수, 박선영 동국대 경제학과 교수. (사진제공=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신임 사외이사 후보로 박선영 동국대 경제학과 교수와 이은주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교수를 추천했다.

28일 우리금융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임 송수영 사외이사가 임기만료로 퇴임한 데 따른 신규 선임이다. 우리금융은 2명의 여성 사외이사를 새로 선임해 기존 6명이던 이사회를 7명으로 보강했다.

신임 이은주 후보는 1972년생으로 서울대학교 신문학과(현 언론정보학과) 졸업 후 스탠퍼드대에서 커뮤니케이션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2001년 미국 캘리포니아대 교수를 거쳐 2008년부터 현재까지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교수로 재임 중이다.

현재 한국고등교육재단 이사, 인공지능신뢰성센터 소장, 사회적가치연구원 이사로 재직하는 등 브랜드 및 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ESG) 분야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다.

신임 박선영 후보는 1982년생으로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 예일대에서 경제학 석사와 박사를 취득한 후 2011년 카이스트(KAIST) 산업 및 시스템공학과 교수, 2018년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을 거쳐 2020년부터 현재까지 동국대학교 경제학과 교수로 재임 중이다.

기획재정부, 금융위원회, 한국은행 등에서도 자문, 운영위원 등으로 활동하는 등 금융산업ㆍ경제ㆍ디지털 분야 전문가로 꼽힌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이번 신임 사외이사 증원은 우리금융 규모에 걸맞은 적정한 이사 숫자를 고려했으며 이사회가 충분한 논의를 거쳐 결정했다"며 "이번 이사회 구성 변경으로 전문 분야, 성별 등 다양성이 더욱 확장된 만큼 우리금융의 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저축은행 건전성 '빨간불'에 특급관리 나선 금융당국 [저축銀, 부실 도미노 공포①]
  • 野 소통 열어둔 尹, 이재명 언제 만나나
  • 또 한동훈 저격한 홍준표 “주군에게 대들다 폐세자되었을 뿐”
  • 오늘의 상승종목

  • 04.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390,000
    • +3.46%
    • 이더리움
    • 4,504,000
    • +1.9%
    • 비트코인 캐시
    • 705,500
    • +4.13%
    • 리플
    • 736
    • +1.94%
    • 솔라나
    • 204,400
    • +6.13%
    • 에이다
    • 667
    • +3.09%
    • 이오스
    • 1,105
    • +3.46%
    • 트론
    • 161
    • -1.83%
    • 스텔라루멘
    • 161
    • +1.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950
    • +2.14%
    • 체인링크
    • 19,940
    • +3.37%
    • 샌드박스
    • 644
    • +3.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