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영건설, 451억 원 외담대 할인분 상환

입력 2024-02-28 10:4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서울 여의도 태영건설 본사 모습. 조현호 기자 hyunho@ (이투데이DB)
▲서울 여의도 태영건설 본사 모습. 조현호 기자 hyunho@ (이투데이DB)

태영건설은 451억 원 외상매출채권담보대출(외담대) 할인분(B2B 채권)을 모두 상환했다고 28일 밝혔다.

KDB산업은행 등 태영건설 채권단은 23일 열린 금융채권자협의회에서 지난해 12월 워크아웃 신청으로 상환이 유예됐던 451억 원의 외담대 할인분 상환을 승인했다.

이에 따라 태영건설은 26일과 27일 총 445억 원을 해당 은행에 상환했고 협력사가 대출받았다가 직접 은행에 상환한 6억 원을 해당 협력사에 지급했다.

태영건설이 외담대 할인분을 상환으로 미상환분만큼 축소됐던 태영건설 발행 외담대 할인 한도가 다시 복원돼 협력사의 자금운영이 원활해질 것으로 보인다.

외담대는 원청이 대금을 현금 대신 외상 매출채권으로 지급하면 협력업체가 은행에서 이 채권을 담보로 대출을 받는 것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저축은행 건전성 '빨간불'에 특급관리 나선 금융당국 [저축銀, 부실 도미노 공포①]
  • 野 소통 열어둔 尹, 이재명 언제 만나나
  • 또 한동훈 저격한 홍준표 “주군에게 대들다 폐세자되었을 뿐”
  • 오늘의 상승종목

  • 04.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675,000
    • -1.91%
    • 이더리움
    • 4,456,000
    • -2%
    • 비트코인 캐시
    • 701,500
    • +0.94%
    • 리플
    • 726
    • -0.95%
    • 솔라나
    • 196,400
    • -1.9%
    • 에이다
    • 656
    • -1.94%
    • 이오스
    • 1,078
    • -2%
    • 트론
    • 159
    • -4.79%
    • 스텔라루멘
    • 161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6,050
    • -1.99%
    • 체인링크
    • 19,480
    • -1.96%
    • 샌드박스
    • 633
    • -1.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