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늘봄학교 초등 1학년 '5만3252명' 신청

입력 2024-02-26 16:5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상반기 늘봄학교 975교, 초1 학생 9만 명 중 59% 참여 희망

▲경기도교육청 전경. (경기도교육청)
▲경기도교육청 전경. (경기도교육청)
경기도교육청은 상반기 늘봄학교 975교의 초등학교 1학년 학생 9만161명 중 59%인 5만3252명이 3월부터 참여를 희망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기준 늘봄학교 프로그램의 초1 돌봄교실 신청자는 2만8000명, 2시간 맞춤형 프로그램(무료) 신청자는 2만4200여 명 등이다.

맞춤형 프로그램의 경우 희망 학생을 대상으로 오는 3월부터 내년 2월까지 매일 2시간씩 무료로 제공된다.

상반기에는 늘봄학교 975교를 중심으로, 하반기는 전체 학교를 대상으로 전면 시행할 예정이다.

3월 이후 방과 후 프로그램이 본격 시작되면 늘봄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학생 수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학교는 현재 학생 수요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초1 맞춤형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특히 1학년 신입생들이 학교생활 적응을 돕는 3월 3주간 만큼은 모든 학교가 초1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하도록 권장하고 있으며, 이에 따른 예산도 이미 확보해 놓은 상태이다.

도교육청은 일반교실이 늘봄 겸용교실로 활용되는 경우를 대비해 초등학교 교사 연구실 지원도 확대한다.

82개 학교에 교당 3000만 원씩 예산을 지원해 교사 연구실에 노트북, 비품, 환경개선 등을 지원하고 추가 예산을 확보해 수요가 있는 학교는 모두 지원할 방침이다.

또 3월부터 행정업무를 맡게 될 늘봄학교 전담인력 기간제 교사 975명 선발은 26일 기준 약 80% 정도 채용이 진행중이다.

2월 중으로 채용을 마무리하고 부득이 채용이 지연되는 학교는 늘봄센터의 단기 행정인력을 파견하거나 센터 역할을 강화해 행정업무를 지원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김인숙 지역교육협력과장은 "3월 한 달은 신입생들이 학교생활을 돕는 적응과 놀이 중심으로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4월부터 학생 수요를 바탕으로 프로그램을 다양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일릿 카피 때문" 민희진 주장 반박한 하이브 CEO…전사 이메일 돌렸다
  • 임영웅·아이유·손흥민…'억' 소리 나는 스타마케팅의 '명암' [이슈크래커]
  • 중소기업 안 가는 이유요?…"대기업과 월급 2배 차이라서" [데이터클립]
  • 법무부, ‘통장 잔고 위조’ 尹대통령 장모 가석방 보류
  • 윤보미·라도, 8년 열애 인정…"자세한 내용은 사생활 영역"
  • 단독 ‘70兆’ 잠수함 사업 가시화…캐나다 사절단, K-방산 찾았다
  • 단독 삼성전자 엄대현 법무실 부사장, 이례적 ‘원포인트’ 사장 승진
  • U-23 아시안컵 8강 윤곽…황선홍 vs 신태용 ‘운명의 대결’
  • 오늘의 상승종목

  • 04.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594,000
    • +0.55%
    • 이더리움
    • 4,679,000
    • +0.95%
    • 비트코인 캐시
    • 739,500
    • -0.07%
    • 리플
    • 793
    • +2.06%
    • 솔라나
    • 227,700
    • +1.65%
    • 에이다
    • 739
    • -1.07%
    • 이오스
    • 1,219
    • +1.08%
    • 트론
    • 163
    • +1.24%
    • 스텔라루멘
    • 170
    • +0.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4,500
    • +0.77%
    • 체인링크
    • 22,240
    • +0.18%
    • 샌드박스
    • 709
    • -0.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