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투자금 10조 이상 유입…'기업 밸류업' 기대감

입력 2024-02-21 16: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블룸버그통신 집계…1999년 이래 최대
"톱다운 정책, 가시적 성과 이어질 것"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스마트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 지수가 전 거래일 대비 31.50포인트(1.19%) 상승한 2680.26을 나타내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스마트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 지수가 전 거래일 대비 31.50포인트(1.19%) 상승한 2680.26을 나타내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정부의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을 향한 기대감으로 올해 외국인 투자 자금이 10조 원 넘게 국내 주식시장에 유입된 것으로 추산됐다.

21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올해 들어 한국 유가증권시장에 순유입된 외국인 자금은 10조2000억 원 규모로 집계됐다. 이는 관련 통계를 집계한 1999년 이래 같은 기간 최대 유입액이다.

한국 주식시장은 연초 약세를 보였지만, 정부가 국내 증시 저평가 해소를 위해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하자 분위기는 바뀌었다.

정부가 주가 저평가 개선 정책을 내놓는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다만 투자자들은 윤석열 대통령의 ‘톱다운’ 방식 정책이 가시적 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금융위원회는 오는 26일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의 구체적 내용을 제시할 예정이다.

외국인 매수세를 타고 이달 코스피 지수는 6% 상승했다. 대부분의 아시아 경쟁국보다 상승률이 높다. 특히 외국인 투자자들은 저평가된 것으로 알려진 종목을 공략했다. 현대차와 KB금융 등 은행주를 대거 사들였다.

금융감독원은 이달 영국에 본사를 둔 펀드 자금 3조2000억 원이 한국 증시에 들어오며 유입액의 큰 비중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꽁냥이 챌린지 열풍…“꽁꽁 얼어붙은 한강 위로 고양이가 걸어다닙니다”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366,000
    • +1.57%
    • 이더리움
    • 4,645,000
    • +3.64%
    • 비트코인 캐시
    • 750,000
    • +6.84%
    • 리플
    • 771
    • +2.66%
    • 솔라나
    • 220,900
    • +4.84%
    • 에이다
    • 739
    • +4.67%
    • 이오스
    • 1,203
    • +4.34%
    • 트론
    • 163
    • +1.24%
    • 스텔라루멘
    • 169
    • +1.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200
    • +6.23%
    • 체인링크
    • 21,850
    • +6.59%
    • 샌드박스
    • 712
    • +8.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