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의료계 집단행동 대응 비상진료대책 가동

입력 2024-02-21 09: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심각' 단계 격상 시, 의료원·보건소 평일 진료 2시간 연장 등

▲성남시청 전경. (성남)
▲성남시청 전경. (성남)
경기 성남시는 공공의료기관을 동원한 비상진료대책을 수립해 가동한다고 21일 밝혔다.

의대 정원 증원 안에 반발한 전공의들이 사직서를 제출하고 근무지를 이탈하는 등 의료계 집단행동이 현실화한 데 따른 조치다.

시는 의료계 집단행동으로 보건의료 재난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면 성남시의료원과 보건소의 비상진료 대응체계를 가동하기로 했다.

먼저 성남시의료원은 진료 시간을 평일 2시간 연장하고 토요일 오전 진료 시행을 비롯해 매일 전문의 당직 비상진료체계로 전환한다.

보건소는 '심각' 경보 단계가 유지되고 개원의가 집단휴진에 참여하는 경우, 평일 진료를 2시간 연장한다.

응급의료 분야의 비상 진료 대책을 위해 민간 응급의료기관에 24시간 비상진료체계로 운영하도록 협조 요청하고, 대규모 환자 발생에 대비해 재난 의료지원팀과 재난의료 지원 차량 출동을 정상적으로 유지할 예정이다.

보건의료 재난 위기 단계는 관심-주의-경계-심각 4단계로 구성되는데 정부는 지난 6일 '경계' 경보를 발표했다.

시는 지난 7일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설치해 진료대책 수립, 집단행동 기간 비상 진료 기관 운영현황 등을 준비해 왔다.

시 관계자는 "시민이 필요로 하는 의료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블랙스톤 회장 “AI붐에 데이터센터 급증…전력망 과부하 엄청난 투자 기회”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출생신고 않고 사라진 부모…영민이는 유령이 됐다 [있지만 없는 무국적 유령아동①]
  • “인천에 이슬람 사원 짓겠다”…땅 문서 공개한 한국인 유튜버
  • 파월 ‘매파 발언’에 우는 비트코인…중동 위기 감소·美 경제 강세에도 약세 [Bit코인]
  • 금리의 폭격, "돈 줄 마를라"전정긍긍...좀비기업 좌불안석 [美 국채 5%의 소환]
  • “자물쇠 풀릴라” 뒷수습 나선 쿠팡…1400만 충성고객의 선택은? [이슈크래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402,000
    • -1.21%
    • 이더리움
    • 4,522,000
    • -1.99%
    • 비트코인 캐시
    • 691,500
    • -5.4%
    • 리플
    • 726
    • -1.22%
    • 솔라나
    • 198,200
    • -2.17%
    • 에이다
    • 664
    • -4.18%
    • 이오스
    • 1,090
    • -2.42%
    • 트론
    • 167
    • +0.6%
    • 스텔라루멘
    • 160
    • -1.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000
    • -2.85%
    • 체인링크
    • 19,720
    • -1.6%
    • 샌드박스
    • 632
    • -2.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