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장애인 시설에 이동지원 특장차 20대 기증

입력 2021-05-11 18:06

기아 레이에 휠체어 리프트 장착…"창의적 아이디어로 교통 약자 지원할 것"

▲현대차그룹은 11일(화) 서울시 마포구 소재 문화비축기지 문화마당에서 서울시 김선순 복지정책실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상균 사무총장, 현대차그룹 이병훈 상무 등 행사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동약자 모빌리티 공헌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은 11일(화) 서울시 마포구 소재 문화비축기지 문화마당에서 서울시 김선순 복지정책실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상균 사무총장, 현대차그룹 이병훈 상무 등 행사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동약자 모빌리티 공헌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은 11일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와 한국노인복지중앙회에 각각 10대씩 장애인 특장차를 전달했다.

장애인의 이동 지원을 돕게 될 특장차는 현대차그룹이 육성한 사회적기업 '이지무브'가 기아 경차 레이를 바탕으로 개발했다. 휠체어 슬로프 등을 갖춰 손쉬운 이동을 돕는다.

이날 서울 마포구에 자리한 서울시 문화비축기지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이병훈 현대차그룹 상무와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김선순 서울시 복지정책실장 등이 참석했다.

현대차그룹과 서울시ㆍ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는 지난해에도 특장차 10대를 장애아동 거주시설에 전달한 바 있다.

김선순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이 많이 축소되고 장애인들의 삶 또한 열악해진 이 시기에 사회적 상생을 위한 후원을 펼친 현대차그룹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지난 2014년부터 이어온 교통 약자 지원 사업은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한 현대차그룹 활동의 연장선"이라며 "앞으로도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교통 약자를 돕는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339,000
    • -1.4%
    • 이더리움
    • 2,783,000
    • +4.7%
    • 비트코인 캐시
    • 676,000
    • +4.48%
    • 리플
    • 970.2
    • +1.75%
    • 라이트코인
    • 187,800
    • +3.36%
    • 에이다
    • 1,724
    • +6.88%
    • 이오스
    • 5,625
    • +3.78%
    • 트론
    • 79.56
    • +2.47%
    • 스텔라루멘
    • 379.6
    • +7.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000
    • +2.29%
    • 체인링크
    • 25,450
    • +7.07%
    • 샌드박스
    • 309.1
    • -3.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