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설악산 백담사, 30년간 보존한 '전두환 물건' 모두 철거…왜?

입력 2019-12-16 10:25

▲전두환 전 대통령이 은거했던 백담사. (연합뉴스)
▲전두환 전 대통령이 은거했던 백담사. (연합뉴스)

설악산 백담사가 30년이 넘도록 보관해 온 전두환 전 대통령의 물건을 모두 철거한 것으로 알려져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백담사 측 관계자는 전두환 전 대통령이 1988년부터 2년여간 은거했던 사찰 내 화엄실에서 사용한 모든 물건을 최근 철거했다고 밝혔다.

백담사 화엄실에 보존된 물품은 의류, 목욕용품, 거울, 이불, 화장대, 촛대, 세숫대야 등이다.

백담사는 전두환 전 대통령이 퇴임 9개월 만인 1988년 11월 23일 5·18과 5공 비리 책임자 처벌 요구에 따른 대국민사과 이후 1990년 12월 말까지 13개월간 은거한 곳이다.

그동안 백담사는 화엄실에 안내문을 설치하고 전두환 전 대통령의 물건을 보존·전시해 왔다.

인제군 측은 "백담사 측으로부터 더는 전두환 전 대통령과 관련한 구설에 오르기를 원치 않아 보관 중이던 물건 등을 철거했다는 소식을 들었다"며 "해당 물건을 언제, 어디로 철거했는지는 알 수 없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60,000
    • -1.28%
    • 이더리움
    • 189,500
    • -2.07%
    • 리플
    • 266
    • -1.48%
    • 라이트코인
    • 65,400
    • -0.46%
    • 이오스
    • 4,105
    • -1.11%
    • 비트코인 캐시
    • 390,800
    • +0.28%
    • 스텔라루멘
    • 68.51
    • -4.75%
    • 트론
    • 19.44
    • -1.72%
    • 에이다
    • 51.17
    • -1.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329,200
    • -8.96%
    • 모네로
    • 73,150
    • -2.34%
    • 대시
    • 119,400
    • -2.93%
    • 이더리움 클래식
    • 10,230
    • -0.58%
    • 48.7
    • +11.88%
    • 제트캐시
    • 58,450
    • -2.34%
    • 비체인
    • 6.627
    • -2.5%
    • 웨이브
    • 990.1
    • +0.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4
    • -2.36%
    • 비트코인 골드
    • 11,950
    • -6.86%
    • 퀀텀
    • 2,224
    • -0.27%
    • 오미세고
    • 923.5
    • -4.46%
    • 체인링크
    • 2,932
    • -3.52%
    • 질리카
    • 5.84
    • -1.03%
    • 어거
    • 15,740
    • -2.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