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반지 '갤럭시 링', 직접 껴봤다…무게‧착용감은? [갤럭시 언팩 2024]

입력 2024-07-10 22:00 수정 2024-07-10 22:0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또 다른 웨어러블 기기 ‘갤럭시 링’ 공개
갤럭시 워치 울트라와 같이 또는 따로
사이즈 측정 어떻게?…혈당 체크는 불가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의 웨어러블(착용형) 기기인 ‘갤럭시 링’을 착용한 모습.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의 웨어러블(착용형) 기기인 ‘갤럭시 링’을 착용한 모습.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가 새로운 헬스케어 전문 웨어러블 기기인 ‘갤럭시 링’을 공개했다. 무게가 2g밖에 되지 않는 이 제품은 수면 기록 등 정보를 토대로 이용자의 건강관리를 돕는다.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루브르 박물관 아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 쇼핑센터 ‘갤럭시 언팩 2024’에서 삼성전자의 웨어러블(착용형) 기기인 ‘갤럭시 링’을 체험해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링과 ‘갤럭시 워치’ 등 웨어러블 기기와 갤럭시 인공지능(AI)를 통한 헬스케어 생태계 구축을 꿈꾸고 있다. 갤럭시 링은 수면 기록 등 갤럭시 워치와 비슷한 기능을 가졌지만, 24시간 착용 가능하며 최장 일주일까지도 충전 없이 버틸 수 있다는 점에서 취재진의 이목을 끌었다.

외관은 단순한 반지 모습이다. 겉면이 살짝 오목하게 들어갔고 살짝 도톰한 디자인이다. 일반적인 반지 크기에 비해 큰 편이지만 익숙해지면 문제없을 것으로 보인다. 내부에는 건강 상태 측정을 위한 작은 돌기들이 있는데, 손가락에 꼈을 때 거슬리지 않는 정도였다.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 '갤럭시 링'의 '사이즈 키트'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 '갤럭시 링'의 '사이즈 키트'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색상은 티타늄 블랙, 티타늄 실버, 티타늄 골드 3가지다. 사이즈는 총 9가지다. 구매를 고민 중이라면 삼성닷컴에서 ‘사이즈 키트’를 받아보고 맞는 사이즈를 파악한 뒤 주문하는 것이 좋다. 갤럭시 링의 사이즈가 애매하면 굵기가 다른 손가락에 끼울 수도 있다.

무게는 2g으로 매우 가벼웠다. 이 작은 링에 센서와 배터리가 들어가 있다는 것이 믿기지 않을 정도였다. 현장을 방문한 몇몇 현지인들은 갤럭시 링에 들어가는 자그마한 센서에 자신의 손가락을 대보더니 “이렇게 작은 장치에 어떻게 이런 기술이 들어갈 수 있나”라며 놀라워했다.

갤럭시 링 전용 충전 케이스도 세련된 디자인으로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투명 충전 케이스에 반지를 꽂으면 하얀빛의 원형 LED 라이트가 들어오며 연결 상태를 알려주고 충전이 시작된다.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 갤럭시 링 전용 충전 케이스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 갤럭시 링 전용 충전 케이스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갤럭시 링은 제스처에 따라 기능을 달리했다. 엄지와 검지를 두 번 맞대는 ‘더블 핀치’ 제스처를 취하면 연결된 갤럭시 스마트폰의 카메라를 조작할 수 있다. 원거리를 촬영할 때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반지가 작고 가벼워 쉽게 잃어버리지 않을까. 이 제품은 갤럭시 스마트폰의 ‘삼성 파인드’와 연동해 분실 시 쉽게 찾을 수 있다. 알람이나 진동이 울리는 것은 아니지만, 링의 센서가 발광하며 위치를 알린다.

갤럭시 링이 워치와 다른 점은 24시간 착용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온종일 건강관리를 해주는 셈이다. 갤럭시 링은 센서를 통해 수면 패턴을 분석해 준다. △실제 수면 시간 △잠들기까지 걸린 시간 △수면 중 움직임 △심박수 △수면 중 호흡수 등 지표를 파악한다.

워치와 링을 함께 사용하면 더욱 정확한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다. 사용 시간도 더 길어지며 상호 보완적인 역할을 한다. 워치가 데이터를 측정을 시작하면 링은 워치의 활동을 인지하고 절전 기능에 들어가 배터리를 절약한다.

갤럭시 워치 울트라도 건강관리 기능을 위해 ‘최종당화산물’ 지표를 제공한다. 최종당화산물은 사용자의 생물학적 노화 과정을 반영하는 건강 지표 중 하나로, 퇴행성 질환의 발병 또는 악화와 연관성이 높은 건강 지표로 알려져 있다.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3 프로와 갤럭시 워치7.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3 프로와 갤럭시 워치7.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링의 센서 역할을 하는 ‘바이오액티브센서’가 핵심 부품이다. 그 안에 UV LED가 광반사 방식으로 피부의 당화산물량을 측정한다.

최종당화산물은 혈당과는 다르다. 중장기적으로 당이 오랫동안 누적됐을 때 피부 등에서 나오는 수치로 알려졌다. 당뇨와 직접적인 연관은 없지만, 당뇨 질환 예방 차원에서 생활습관을 점검하는 데에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스페인, 잉글랜드 꺾고 '4번째 유로 정상'…MVP는 로드리·신인왕 야말 [유로 2024]
  • 2024 초복 인기 메뉴는 단연 치킨…복날 맞이 치킨 가격 순위 50 [그래픽 스토리]
  • 정부 규제에 배달 수수료·최저임금 ‘쑥’…셔터 내리는 프랜차이즈 [K프랜차이즈 갈등의 골]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778,000
    • +2.59%
    • 이더리움
    • 4,576,000
    • +2.17%
    • 비트코인 캐시
    • 532,500
    • +0.76%
    • 리플
    • 736
    • -0.27%
    • 솔라나
    • 207,600
    • +3.28%
    • 에이다
    • 608
    • -1.3%
    • 이오스
    • 811
    • +5.05%
    • 트론
    • 194
    • -1.02%
    • 스텔라루멘
    • 148
    • +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8,800
    • +5.19%
    • 체인링크
    • 18,900
    • +2.83%
    • 샌드박스
    • 455
    • +2.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