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탑재한 갤Z플립6‧폴드6 공개…‘갤럭시 AI 생태계’ 강화한다 [갤럭시 언팩 2024]

입력 2024-07-10 22: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삼성전자, 프랑스 파리서 ‘갤럭시 언팩 2024’
노태문 사업부장 “한층 더 발전한 갤럭시 AI”
AI 기능 갖추고 가볍고 얇아진 갤럭시 Z시리즈
버즈에도 AI 기능 추가…실시간 음성 통역 가능
갤럭시 워치‧링 웨어러블까지도 AI 생태계 확장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이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신제품 갤럭시 Z 폴드6 Z 플립6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이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신제품 갤럭시 Z 폴드6 Z 플립6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올림픽을 앞둔 프랑스 파리에서 ‘6세대 폴더블폰’을 비롯해 ‘갤럭시 링’ 등 웨어러블 제품까지 총 7종의 신제품을 공개했다. ‘갤럭시 Z폴드6’와 ‘갤럭시 Z플립6’는 ‘갤럭시 인공지능(AI)’ 기능이 탑재된 최초의 폴더블폰이다. 출시 전부터 관심을 모았던 ‘갤럭시 링’은 건강 관리에 최적화된 반지 형태 웨어러블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갤럭시 언팩 2024’ 행사를 개최하고 갤럭시 Z폴드6와 갤럭시 Z플립6, 갤럭시 버즈3 프로, 갤럭시 버즈3, 갤럭시 워치7, 갤럭시 워치 울트라, 갤럭시 링 등을 선보였다.

노태문 삼성전자 모바일경험(MX) 사업부장(사장)은 “삼성전자는 2019년 처음 폴더블 제품을 출시한 후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폴더블 시장을 선도해 왔다”며 “새롭게 출시되는 갤럭시 Z폴드6와 갤럭시 Z플립6는 궁극의 성능과 완성도를 자랑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층 더 발전한 갤럭시 AI와 최적화된 폴더블 폼팩터는 사용자에게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갤럭시 링', '갤럭시 워치 7', '갤럭시 워치 울트라' 하이라이트 사진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 링', '갤럭시 워치 7', '갤럭시 워치 울트라' 하이라이트 사진 (사진제공-삼성전자)

올해 초 ‘갤럭시 S24’를 통해 갤럭시 AI를 처음 선보인 삼성전자는 이번 언팩을 통해 스마트폰에서만 이용하던 AI 기능을 웨어러블 기기까지 확대했다. 최초의 AI 폴더블폰 공개와 함께 갤럭시 시리즈를 아우르는 ‘AI 시스템’을 갖추게 된 셈이다.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갤럭시Z 플립6 제품.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갤럭시Z 플립6 제품.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갤럭시 Z플립6와 갤럭시 Z폴드6는 더 가볍고 얇아졌다. 특히 갤럭시 Z폴드6는 전작과 비교했을 때 무게와 두께가 각각 14g, 1.3㎜나 줄어 휴대성이 더욱 좋아졌다. 갤럭시 S24 울트라의 무게와 큰 차이가 없을 정도다.

배터리가 빨리 닳는다는 불만이 컸던 갤럭시 Z플립의 경우, 이번 배터리 용량은 300mAh 늘어난 4000mAh에 달한다.

갤럭시 Z플립6‧Z폴드6에는 퀄컴의 ‘갤럭시용 스냅드래곤8 3세대 모바일 플랫폼’이 탑재됐다. 이 칩셋은 고성능 중앙처리장치(CPU), 그래픽처리장치(GPU), 신경망처리장치(NPU)를 결합해, AI 프로세싱을 최적화한다.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갤럭시Z 플립6 제품.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하반기 '갤럭시 언팩'을 개최하고 갤럭시 신제품을 선보였다. 사진은 갤럭시Z 플립6 제품. (파리(프랑스)=이수진 기자)

삼성전자는 이번 폴더블폰에 ‘AI 통역’ 기능을 업그레이드했다. 폴더블의 듀얼 스크린을 활용하는 새로운 ‘대화 모드’를 통해 보다 원활한 소통을 지원한다. 외국어 강의를 들을 때 ‘듣기 모드’를 사용하면 번역된 결과가 실시간으로 화면에 표기된다.

AI 기반의 ‘자동 줌’ 기능도 눈에 띈다. 피사체를 인식해 최적의 사진 구도를 완성해주는 기능이다. 여러 인물을 촬영할 때, 너무 작게 나오거나 잘리지 않도록 자동으로 줌을 조정해준다.

두 제품은 24일(한국시간)부터 전 세계에 출시된다. 국내 사전 판매는 12일부터 18일까지다.

갤럭시 Z폴드6는 256GB, 512GB, 1TB 모델로 출시되며 가격은 각각 222만9700원, 238만8100원, 270만4900원이다. 갤럭시 Z플립6는 256GB, 512GB로 출시되고 가격은 각각 148만5000원, 164만3400원이다.

갤럭시 Z폴드6는 실버 쉐도우, 핑크, 네이비 색상으로, 갤럭시 Z플립6는 블루, 실버 쉐도우, 옐로우, 민트 색상으로 출시된다. 삼성닷컴과 강남삼성에서는 단독 색상도 출시된다. 갤럭시 Z폴드6는 크래프티드 블랙과 화이트 색상, 갤럭시 Z플립6는 크래프티드 블랙, 화이트, 피치 색상이 단독으로 출시된다.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공개한 '갤럭시 버즈3 프로' 이미지 (파리(프랑스)=이수진)
▲삼성전자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공개한 '갤럭시 버즈3 프로' 이미지 (파리(프랑스)=이수진)

갤럭시 버즈3 시리즈는 갤럭시 버즈3 프로와 갤럭시 버즈3 2종으로 출시되는데 여기에도 갤럭시 AI 기능이 추가됐다. 실시간 음성 통역 기능이 대표적이다. 갤럭시 버즈3 시리즈를 갤럭시 Z플립6나 갤럭시 Z폴드6에 연결한 뒤 통역 애플리케이션(앱)의 ‘듣기 모드’ 기능을 사용하면 사용자의 언어가 실시간으로 음성 통역된다.

갤럭시 버즈3 시리즈의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ANC)’은 역대 최고의 기능으로 평가된다. 주변 소음의 크기를 AI로 분석하고 자동으로 조절해 최적화된 청취 환경을 제공하는 기능이다.

삼성전자의 가장 작은 초소형 폼팩터(제품 형태)로 불리는 갤럭시 링은 집약된 센서 기술을 자랑한다. 수면 중 편안하게 주요 건강 지표를 추적하고 개인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갤럭시 워치7은 혁신적인 건강 모니터링과 개인 운동 맞춤 코칭을 통해 일상의 건강 관리를 지원한다. 갤럭시 워치 울트라는 삼성 갤럭시 워치 라인업 중 가장 뛰어난 퍼포먼스와 기능을 바탕으로 역대 가장 강력한 웨어러블 경험을 제공한다.

▲'갤럭시 워치 울트라' 하이라이트 사진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 워치 울트라' 하이라이트 사진 (사진제공-삼성전자)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재밌으면 당장 사”…MZ 지갑 여는 마법의 이것 [진화하는 펀슈머 트렌드]
  • 비트코인, 美 반도체주 급락에 주춤…바이든·트럼프 전방위 압박에 투심↓ [Bit코인]
  • 카라큘라 사무실 간판 내렸다…구독자 20만 명 빠져나가
  • '규율 강조' 홍명보, 부임 후 첫 행보로 '캡틴' 손흥민 만난다
  • [오늘의 뉴욕증시 무버] 엔비디아, 기술주 투매에 6% 급락...노보노디스크, 3%↓
  • 단독 독립영화 가뜩이나 어려운데…영진위 '독립예술영화지원팀' 통폐합 논의
  • 오늘의 상승종목

  • 07.18 12:4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500,000
    • -1.16%
    • 이더리움
    • 4,787,000
    • -1.4%
    • 비트코인 캐시
    • 532,000
    • -2.74%
    • 리플
    • 844
    • +3.69%
    • 솔라나
    • 222,000
    • -0.89%
    • 에이다
    • 614
    • -0.65%
    • 이오스
    • 849
    • +1.31%
    • 트론
    • 188
    • +0%
    • 스텔라루멘
    • 150
    • +0.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750
    • -0.62%
    • 체인링크
    • 19,380
    • -2.76%
    • 샌드박스
    • 480
    • +1.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