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국가보훈부와 함께 유엔 참전용사 유족 지원

입력 2024-06-21 18:5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왼쪽부터 강구영 KAI 사장, 마리아 테레사 주한 필리핀 대사, 강정애 국가보훈부 장관, 김광일 따뜻한하루 대표, 김영수 대한민국전몰군경유족회 회장. (사진제공=KAI)
▲왼쪽부터 강구영 KAI 사장, 마리아 테레사 주한 필리핀 대사, 강정애 국가보훈부 장관, 김광일 따뜻한하루 대표, 김영수 대한민국전몰군경유족회 회장. (사진제공=KAI)

한국항공우주산업(KAI)는 국가보훈부와 ‘보훈단체의 사회공헌 및 보훈외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강구영 KAI 사장과 강정애 국가보훈부 장관을 비롯한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지방보훈청에서 진행됐다.

그동안 보훈단체 위주로 진행되던 보훈외교 활동을 기업과 국민 참여까지 확대하기 위한 취지다. KAI는 국제연합(UN) 참전국과 참전용사들에 대한 공익캠페인과 지원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KAI와 국가보훈부는 이번 협약의 일환으로 지난달부터 필리핀 참전용사 지원을 위한 온라인 공익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7420만 원을 목표로 현재 3만여 명이 참여 중인 모금에 KAI는 5000만 원의 성금을 후원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기부금은 대한민국전몰군경유족회에서 올해 필리핀 참전용사들의 주거환경개선과 생계비 지원, 후손 장학금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이날 협약식에는 마리아 테레사 주한 필리핀 대사와 김영수 대한민국전몰군경유족회장이 특별 참석했다.

KAI는 필리핀 참전 유가족을 위한 성금 모금 이외에도 10여 년이 넘는 기간 동안 자체적으로 꾸준히 해외 봉사 및 성금 활동을 진행해 왔다.

강구영 KAI 사장은“KAI는 대한민국 대표 방산기업으로서, 지속적으로 국가보훈부와 함께 국내 보훈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하겠다”라며 “유엔군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아 필리핀을 포함한 유엔 참전국 항공력 발전에도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협박과 폭행·갈취 충격 고백…렉카연합·가세연, 그리고 쯔양 [해시태그]
  • 갤럭시Z 플립6·폴드6, 사전판매 시작…온·오프 최저가는 어디?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비트코인 채굴 난이도 반감기 시기로 회귀…“매도 주체 채굴자”
  • 끊이지 않는 반발…축구지도자협회, 홍명보 선임한 정몽규에 사퇴 요구
  • 일본 ‘방위백서’…20년 연속 ‘독도는 일본 땅’ 기술
  • 200년 만의 '극한 폭우', 깨어보니 이웃집이 사라졌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1,526,000
    • +1.22%
    • 이더리움
    • 4,399,000
    • +0.85%
    • 비트코인 캐시
    • 529,000
    • +7.24%
    • 리플
    • 687
    • +7.68%
    • 솔라나
    • 195,800
    • +1.77%
    • 에이다
    • 581
    • +3.2%
    • 이오스
    • 741
    • +0.27%
    • 트론
    • 196
    • +3.16%
    • 스텔라루멘
    • 131
    • +3.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500
    • +3.74%
    • 체인링크
    • 18,110
    • +2.78%
    • 샌드박스
    • 436
    • +3.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