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BBQ 먹다 결혼 골인한 미국 커플…본사, 서울왕복 항공권 선물

입력 2024-06-17 13:50 수정 2024-06-17 14:0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미국 BBQ 매장에서 사랑을 키운 커플 케이트 리(Kate Lee)와 데이비드 청(David Cheung). (사진제공=제너시스BBQ)
▲미국 BBQ 매장에서 사랑을 키운 커플 케이트 리(Kate Lee)와 데이비드 청(David Cheung). (사진제공=제너시스BBQ)

BBQ가 자사 치킨을 통해 사랑의 결실을 맺은 미국 커플의 결혼식에서 깜짝 선물을 전달했다.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 그룹은 미국 BBQ 매장에서 사랑을 키운 'BBQ 열성팬' 커플의 사연이 세계적인 유명 레스토랑 전문 매체 'QSR(Quick Service Restaurant) 매거진'을 통해 소개됐다고 17일 밝혔다.

케이트 리(Kate Lee)와 데이비드 청(David Cheung)은 미국 BBQ 매장에서 만나 4년간 매주 BBQ 음식을 먹으며 데이트를 했다. 오랜 연애 끝에 결혼을 약속한 두 사람은 BBQ가 맺어준 인연에 감사한 마음에 본사에 사연과 함께 결혼식 초청장을 보냈다.

이에 BBQ는 마스코트 '치빡이'와 결혼식에 깜짝 방문했으며, 감사의 마음을 담은 축사와 함께 부부에게 서울행 왕복 비행기 티켓과 미국 전역의 BBQ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200달러의 기프트 카드를 선물했다. 케이트와 데이비드는 치빡이와 기념 촬영을 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미국 유명 외식 전문지 QSR 매거진은 이 소식을 주목하고, BBQ를 K푸드를 대표하는 한국식 치킨의 대명사로 소개하며 부부의 사연을 6월 커버스토리로 다뤘다. 이 매체는 지난 1997년 발간돼 3500억 달러 규모에 달하는 북미 외식업계를 다루는 인기 매거진으로, 현재 북미에서 식당 운영자가 읽어야 할 잡지로 꼽히는 영향력 있는 매체 중 하나다.

BBQ 관계자는 "BBQ를 통해 '결혼'이라는 인생 2막의 시작을 기념하기 위해 부부에게 감사와 축하의 마음을 담아 선물을 전했다"며 "케이트와 데이비드의 4년 간의 시간에서 BBQ가 매우 큰 역할을 했다는 것에 감동했으며, BBQ치킨이 시작된 한국에서도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BBQ는 미국에서 뉴욕, 뉴저지, 텍사스, 캘리포니아, 하와이 등 주요 지역을 중심으로 확장했으며 최근에 오픈한 네브래스카주를 포함해 총 28개 주에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미국 외에도 캐나다, 파나마, 코스타리카, 필리핀, 말레이시아, 베트남 등 전 세계 57개국에서 70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 대표팀이 써내려갈 반전 드라마 [이슈크래커]
  • 변우석 논란 아직인데 또…'과잉 경호', 왜 하필 '공항'일까? [이슈크래커]
  • 상반기 매출 2兆 돌파…삼성바이오로직스, 또 신기록
  • 강경준, 불륜 의혹에 사과…"오해 또한 내 부덕함에서 시작"
  • 티몬, 여행사에 못 준돈 수백억…신용카드 결제도 중단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단독 한국투자증권, 2000억 규모 ‘1호 PF 펀드’ 만든다
  • 단독 팔 때만 ‘스마트홈’ 더 쓰려면 ‘돈 내라’…아이파크 스마트앱 일방적 중단에 입주민 ‘황당’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848,000
    • -0.65%
    • 이더리움
    • 4,656,000
    • -4.63%
    • 비트코인 캐시
    • 506,000
    • -1.65%
    • 리플
    • 860
    • +2.75%
    • 솔라나
    • 246,400
    • +1.11%
    • 에이다
    • 571
    • -0.7%
    • 이오스
    • 826
    • +0.73%
    • 트론
    • 188
    • +0.53%
    • 스텔라루멘
    • 144
    • +2.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750
    • +0.56%
    • 체인링크
    • 18,640
    • -4.56%
    • 샌드박스
    • 444
    • -1.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