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보 이사장 "밸류업 예고공시 먼저 제출해 시장과 소통해야"

입력 2024-06-13 17: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코스피 금융사 "밸류업 참여 긍정 검토"

▲정은보 한국거래소 이사장 (사진=한국거래소)
▲정은보 한국거래소 이사장 (사진=한국거래소)

정은보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기업가치 제고 계획과 관련해 기업들이 예고공시라도 먼저 제출해 시장과 적극적으로 소통해달라고 13일 당부했다.

정 이사장은 이날 기업 밸류업(가치제고)을 위한 코스피 금융회사 간담회를 개최하고 기업가치 제고 계획 공시와 관련해 기업의 의견을 청취하고 참여를 독려했다. 간담회에는 메리츠금융·미래에셋생명·삼성증권·키움증권·BNK금융·KB금융·NH투자증권 등 10개 코스피 상장 금융회사 재무·공시담당 임원들이 참석했다.

기업가치 제고 계획이란 코리아 디스카운트(한국 증시의 저평가 현상)를 해결하기 위해 상장기업이 자신의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자발적으로 수립하는 전략이다. 기업은 향후 공시 일정을 사전에 알려주는 예고공시도 올릴 수 있다.

그는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발표 초기부터 은행, 증권 등 금융업종은 대표적인 주가순자산비율(PBR) 종목으로 시장의 관심을 받아왔다"며 "오늘 참석하신 KB금융의 기업가치 제고 계획 예고 공시와 키움증권의 기업가치 제고 계획 공시 같이 금융회사의 적극적인 참여가 시장에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중장기적인 관점의 기업가치 제고 계획 수립에 시간이 소요됨을 고려할 때 예고공시를 먼저 제출하여 시장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것"이라고 제안했다.

이날 참석한 금융회사 임원들은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참여를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내부적으로 중장기 사업전략과 연계하여 이사회·경영진과 밸류업 프로그램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며 "주주 및 시장참여자와 국내외 기업설명회(IR), 실적설명회 등을 통한 소통 강화로 주주가치 제고 효과를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금융회사를 비롯해 다양한 상장기업의 참여를 독려하고 기업가치 제고계획 공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시장 의견을 경청하고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협박과 폭행·갈취 충격 고백…렉카연합·가세연, 그리고 쯔양 [해시태그]
  • 갤럭시Z 플립6·폴드6, 사전판매 시작…온·오프 최저가는 어디?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비트코인 채굴 난이도 반감기 시기로 회귀…“매도 주체 채굴자”
  • 끊이지 않는 반발…축구지도자협회, 홍명보 선임한 정몽규에 사퇴 요구
  • 일본 ‘방위백서’…20년 연속 ‘독도는 일본 땅’ 기술
  • 200년 만의 '극한 폭우', 깨어보니 이웃집이 사라졌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1,524,000
    • +0.57%
    • 이더리움
    • 4,405,000
    • +0.27%
    • 비트코인 캐시
    • 527,500
    • +6.98%
    • 리플
    • 677
    • +6.11%
    • 솔라나
    • 195,300
    • +0.72%
    • 에이다
    • 581
    • +2.29%
    • 이오스
    • 739
    • -0.27%
    • 트론
    • 195
    • +2.63%
    • 스텔라루멘
    • 131
    • +3.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450
    • +3.26%
    • 체인링크
    • 17,990
    • +1.7%
    • 샌드박스
    • 439
    • +2.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