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번'까지 내려온 김하성 시즌 7호 홈런 작렬…팀은 1-9 완패

입력 2024-05-30 16:18 수정 2024-05-30 16: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김하성 (AP/연합뉴스)
▲김하성 (AP/연합뉴스)

김하성(29·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시즌 7호 홈런을 쏘아 올렸다.

김하성은 3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4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마이애미 말린스와 홈 경기에 유격수 겸 9번 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김하성은 3타수 1안타(1홈런) 1타점 1득점을 기록했지만 샌디에이고는 마이애미에 1-9로 패배했다. 시즌 타율은 0.214(196타수 42안타)로 소폭 상승했다.

팀이 0-3으로 지고 있던 3회 말 선두타자로 첫 타석에 나선 김하성은 상대 선발 브랙스턴 개럿의 80마일(128km) 체인지업을 받아쳤다. 공은 99마일(160km)의 빠른 속도로 116m를 날아가 그대로 좌중간 담장을 넘어갔다. 20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경기 이후 열흘 만에 터진 홈런이다.

이후 김하성은 두 타석에 더 들어섰지만 각각 땅볼과 뜬공으로 물러났다.

김하성은 개막 당시 5번에 배치되며 팀의 중심 타자로 인정받는 듯했지만 최근 이어지는 타격 부진으로 하위 타선에 내려왔다. 전날 경기에서 7번까지 올라갔지만 안타를 기록하지 못해 다시 9번으로 내려왔다. 이날 홈런을 기록하긴 했지만 다시 중심 타선으로 올라가기 위해선 타격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야 한다.

김하성이 유일한 점수를 올린 샌디에이고는 마이애미에 1-9로 패하며 4연승 도전에 실패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진경·김승규 결혼식…손흥민·김민재·황희찬 등 국가대표 총출동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단독 용역업체가 수익금 관리?…한국콘텐츠진흥원 '부외현금' 관행 적발
  • 게임 맛집 슈퍼셀의 야심작 '스쿼드 버스터즈'…"간단한데 맛있다"[mG픽]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야수 전원 출전한 '최강야구'…대구고 2차전 콜드승 쾌거
  • 연돈볼카츠 점주들 "월 3000만 원 예상 매출 허위" vs 더본코리아 "사실과 달라"
  • 단독 “호봉제 폐지”…현대차, 연구·일반직 임금체계 개편 재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6.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189,000
    • -0.37%
    • 이더리움
    • 4,817,000
    • -2.69%
    • 비트코인 캐시
    • 543,000
    • -6.62%
    • 리플
    • 699
    • -0.14%
    • 솔라나
    • 193,500
    • -4.26%
    • 에이다
    • 528
    • -7.21%
    • 이오스
    • 781
    • -10.74%
    • 트론
    • 163
    • -0.61%
    • 스텔라루멘
    • 128
    • -6.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250
    • -8.03%
    • 체인링크
    • 19,100
    • -5.26%
    • 샌드박스
    • 443
    • -10.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