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무주군복합문화도서관 ‘무주상상반디숲’ 준공

입력 2024-05-29 15:53 수정 2024-05-29 16:0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9일 전라북도 무주군에서 개최된 무주상상반디숲 개관식에서 오장석 캠코 공공개발부문 총괄이사(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와 황인홍 무주군수(사진 왼쪽에서 일곱번째)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캠코)
▲29일 전라북도 무주군에서 개최된 무주상상반디숲 개관식에서 오장석 캠코 공공개발부문 총괄이사(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와 황인홍 무주군수(사진 왼쪽에서 일곱번째)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캠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무주군청으로부터 개발을 위탁받은 무주군복합문화도서관 ‘무주상상반디숲’을 준공했다고 29일 밝혔다.

캠코는 무주군청과 2020년 무주군복합문화도서관 건립을 위한 공유재산 개발 위·수탁 계약을 체결했다. 총사업비 190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4,686㎡, 지상 3층·지하 1층 규모로 개발했다. 무주군복합문화도서관 무주상상반디숲에는 도서관 외에도 생활SOC(가족센터, 생활문화센터), 키즈카페가 갖춰져 있으며 다음달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무주 상상반디숲은 산과 누각의 처마선을 모티브로 한 곡선 형태의 지붕으로 설계됐다. 인접 거리에 위치한 최북미술관, 김환태문학관 등 지역 문화공간과 연계를 고려했다. 이번 개발로 독서문화 증진과 문화 향유 기회 확대는 물론 무주군 지역주민 삶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캠코는 내다봤다.

오장석 캠코 공공개발부문 총괄이사는 “캠코는 다양한 국·공유지 개발사업 경험과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공유재산 활용도 제고에 앞장서 왔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지역주민의 질 높은 문화생활을 위한 국·공유지 개발사업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캠코는 2005년부터 약 2조 원 규모의 국·공유지 개발사업 58건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현재 1조3000억 원 규모의 국·공유지 개발사업 42건을 진행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돌 레시피와 초대형 상품…편의점 음식의 한계 어디까지?[Z탐사대]
  • 제니와 바이럴의 '황제'가 만났다…배스 타올만 두른 전말은? [솔드아웃]
  • 단독 금감원, 가상자산거래소에 감독분담금 청구한다
  • "중국이 중국했다" 손흥민·이강인 향한 좁은 속내…합성사진 논란
  • 쿠팡 "'평생 먹은 것 중 제일 맛없다'는 직원 리뷰가 조작?" 공정위에 반박
  • “동해 석유=MB 자원외교?”...野, 의심의 눈초리
  • “고객의 시간을 점유하라”...쉬지 않고 뻗어나가는 ‘뉴월드’ [정용진號 출범 100일]
  • 집단 휴진 거부한 아동병원, 의협 회장 맹비난 "'폐렴끼' 만든 사람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851,000
    • -0.67%
    • 이더리움
    • 4,954,000
    • +0.3%
    • 비트코인 캐시
    • 604,000
    • -1.47%
    • 리플
    • 676
    • -0.15%
    • 솔라나
    • 204,900
    • -1.82%
    • 에이다
    • 585
    • -1.85%
    • 이오스
    • 930
    • -2.82%
    • 트론
    • 165
    • -0.6%
    • 스텔라루멘
    • 137
    • -1.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200
    • -2.23%
    • 체인링크
    • 21,050
    • -2.59%
    • 샌드박스
    • 539
    • -2.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