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대형 손보사 손해율 80% 넘었다 "보험료 인하ㆍ나들이객 급증 탓"

입력 2024-05-21 17:46 수정 2024-05-21 17:5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어도비 스톡)
(어도비 스톡)

주요 손해보험사의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악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4월 대형 손보사들의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손익분기점으로 여겨지는 80%를 넘긴 것으로 집계됐다.

21일 손보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대형 손보사 5곳(삼성화재·DB손해보험·현대해상·메리츠화재·KB손해보험)의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평균(5개사 단순 평균) 80.5%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4월(76.1%) 대비 4.4%p(포인트) 오른 수치다.

회사별로 보면 현대해상(82.1%)이 가장 높았고 △KB손보(81.5%) △DB손보(81.0%) 도 80%대를 넘어섰다. 이어 △메리츠화재(78.8%) △삼성화재(78.9%) 순이었다.

5개사의 1∼4월 누계 손해율도 작년 76.8%에서 올해 79.4%로 3%p 가까이 올랐다.

손보사들은 올해 자동차보험료 인하로 손해율이 더욱 악화할 것으로 보고 있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날씨가 온화하자 나들이객이 늘면서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높아졌다"면서 "올해 2월부터 보험사들이 자동차보험료를 2%대 인하해 실적 악화가 이어지면 더욱 악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해외기업 '하도급 갑질' 꼬리 자른다 [하도급법 사각지대①]
  • '주말 소나기'에도 식지 않는 불볕더위…오후부터 자외선·오존 주의보
  • '엘롯라시코'에 팬들도 탈진…이틀 연속 9:8 '끝내기 혈투'
  • 비트코인, 6만6000달러에서 관망세 계속…"내달 이더리움 ETF 거래 기대감↑"[Bit코인]
  • 김진경·김승규 오늘 결혼…서울서 비공개 결혼식
  • [뉴욕인사이트] 멀어지는 금리인하 시계에도 고공행진…기술주 랠리 지속에 주목
  • 러브버그·모기 출몰…작년보다 등장 빠른 이유
  • 삼성전자, '포브스' 글로벌 순위 21위…전년비 7계단 하락
  • 오늘의 상승종목

  • 06.17 13:4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213,000
    • -0.56%
    • 이더리움
    • 5,033,000
    • +0.02%
    • 비트코인 캐시
    • 593,000
    • -2.31%
    • 리플
    • 687
    • -0.87%
    • 솔라나
    • 207,800
    • +2.21%
    • 에이다
    • 580
    • -0.34%
    • 이오스
    • 905
    • -2.79%
    • 트론
    • 164
    • +0.61%
    • 스텔라루멘
    • 139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000
    • -2.23%
    • 체인링크
    • 20,840
    • +0.43%
    • 샌드박스
    • 520
    • -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