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은아 "채상병 특검법 협치"...이재명 "정부 비판 함께 하길"

입력 2024-05-21 17:1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1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실을 예방한 개혁신당 허은아 대표(오른쪽)와 인사한 뒤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1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실을 예방한 개혁신당 허은아 대표(오른쪽)와 인사한 뒤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허은아 개혁신당 대표가 21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예방해 "채상병 특검법(순직 해병 수사 방해 및 사건 은폐 등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 등을 협치하며 국민이 행복해 할 수 있도록 함께하자"고 말했다. 이재명 대표는 "개혁신당이 정부 정책에 대해 비판적 입장을 함께할 수 있다고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허 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 민주당 대표 회의실에서 이 대표에게 "정치라는 것은 국민 눈높에 맞게 정책을 발의하고 정치인들끼리 협치하고 소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개혁신당이) 국회의원 3명(이준석·이주영·천하람)이 있는 소수정당인데도 의견을 듣겠다는 마음으로 이 자리를 마련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소수 의견을 들을 줄 아는 정치인이 더 큰 정치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제1야당 대표께서 저희 3명의 국회의원들의 상임위원회를 잘 챙겨주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 대표는 "허 대표의 당선을 축하드린다"며 "보수정당 일원으로서 개혁적인 정치를 해온 허 대표의 성취와 목표에 대해 국민들께서 공감한 결과가 아니었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협력할 것은 협력하고 함께 할 것은 해나가면서도 각각 갖고 있는 정치 신념의 가치를 조화롭게 잘 추진해 나가면 좋겠다"며 "개혁신당이 민주당과 함께 국민 눈높이의 기대에 맞춰서 대한민국 정치를 바꿔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허 대표는 윤 대통령이 거부권(재의요구권)을 행사한 것에 대해서는 "상당히 유감이다. 국민의 회초리를 넘어 몽둥이를 맞으실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면서 "채상병 특검법이 21대 국회에서 통과되길 바란다"고 했다.

25일로 예정된 범야권 장외집회에 참석하는지에 대해 "저희는 참여하지 않는다는 입장"이라며 "저희가 할 일은 투표하고 관련 이슈를 키워나가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또 박정훈 대령(전 해병대 수사단장)과 소통하고 힘이 되어 드리는 게 중요하다"고 답했다.

민주당이 주장하는 윤 대통령의 탄핵에 대한 입장을 묻자 "아직 당내에서 논의하진 않았지만, 당 대표인 제 생각에 탄핵은 너무 과하다"며 "잘못을 탄핵으로 마무리하는 것은 국민들께 또 다른 트라우마를 심어드리는 것이기에 아주 신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단독 7월부터 햇살론ㆍ사잇돌대출 등 서민금융도 실시간 온라인 상담 된다
  • 김우빈·신민아, '쇼핑 데이트' 포착…10년째 다정한 모습
  • 단독 R&D 가장한 ‘탈세’…간판만 ‘기업부설연구소’ 560곳 퇴출 [기업부설硏, 탈세 판도라]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종합] 공정위, 의료계 집단 휴진 주도 '대한의사협회' 현장조사
  • 한남동서 유모차 끌고 산책 중…'아빠' 송중기 근황 포착
  • [종합]가스공사 등 13개 기관 낙제점…'최하' 고용정보원장 해임건의[공공기관 경영평가]
  • 하이트진로, 베트남 대학생에 장학금...“가족 같은 기업 되고파” [전세계 적시는 100년 기업]④
  • 오늘의 상승종목

  • 06.19 14:09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400,000
    • -0.15%
    • 이더리움
    • 5,013,000
    • +3.06%
    • 비트코인 캐시
    • 560,000
    • +0.63%
    • 리플
    • 696
    • +0.14%
    • 솔라나
    • 198,200
    • +2.38%
    • 에이다
    • 556
    • +3.73%
    • 이오스
    • 806
    • +1.26%
    • 트론
    • 165
    • +2.48%
    • 스텔라루멘
    • 131
    • +1.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000
    • +2.19%
    • 체인링크
    • 20,190
    • +4.02%
    • 샌드박스
    • 455
    • +2.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