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에 따라 변하는 정원 만끽하세요"…'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한컷]

입력 2024-05-16 13: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6일 서울 광진구 뚝섬한강공원에서 열린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서울, 그린 바이브(Seoul, Green Vibe, 서울에서의 정원의 삶)'를 주제로 열린 이번 박람회는 강과 정원이 어우러진 여가공간에서 봄~가을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정원으로 힐링과 쉼을 선사한다. 박람회는 이날부터 10월 8일까지 역대 최장기간 열린다. 조현호 기자 hyunho@
▲16일 서울 광진구 뚝섬한강공원에서 열린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서울, 그린 바이브(Seoul, Green Vibe, 서울에서의 정원의 삶)'를 주제로 열린 이번 박람회는 강과 정원이 어우러진 여가공간에서 봄~가을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정원으로 힐링과 쉼을 선사한다. 박람회는 이날부터 10월 8일까지 역대 최장기간 열린다. 조현호 기자 hyunho@

6만평 뚝섬한강공원이 봄부터 가을까지 계절을 느낄 수 있는 뚝섬대정원으로 변신했습니다.

16일 서울 광진구 뚝섬한강공원에서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가 열렸습니다. 2015년부터 진행해 온 서울정원박람회를 국제행사로 확대한 것으로 역대 최대 규모의 부지에 국내외 정원전문가와 기업·기관, 학생·시민·외국인 등이 가꾼 76개의 다양한 정원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약 1만460㎡ 면적에 초청정원(1개), 작가정원(10개), 학생동행정원(10개) 등 총 76개의 정원이 조성됐습니다.

이날 찾은 박람회는 한강공원에 산책을 나온 시민들과 소풍 나온 학생들로 북적였습니다. 파란 하늘 아래 알록달록 꽃을 관람하는 관람객들의 얼굴에는 밝은 미소가 가득했습니다. 엄마, 아빠와 박람회장을 찾은 한 어린이는 엄마 손을 잡고 꽃을 구경하며 향기도 맡아보고 전시 조형물도 살펴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서울, 그린 바이브(Seoul, Green Vibe, 서울에서의 정원의 삶)'를 주제로 열린 이번 박람회는 이날부터 10월 8일까지 역대 최장기간 개최합니다.

▲16일 서울 광진구 뚝섬한강공원에서 열린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서울, 그린 바이브(Seoul, Green Vibe, 서울에서의 정원의 삶)'를 주제로 열린 이번 박람회는 강과 정원이 어우러진 여가공간에서 봄~가을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정원으로 힐링과 쉼을 선사한다. 박람회는 이날부터 10월 8일까지 역대 최장기간 열린다. 조현호 기자 hyunho@
▲16일 서울 광진구 뚝섬한강공원에서 열린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서울, 그린 바이브(Seoul, Green Vibe, 서울에서의 정원의 삶)'를 주제로 열린 이번 박람회는 강과 정원이 어우러진 여가공간에서 봄~가을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정원으로 힐링과 쉼을 선사한다. 박람회는 이날부터 10월 8일까지 역대 최장기간 열린다. 조현호 기자 hyunho@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성 피겨 국가대표, '음주·후배 성추행'…빙상연맹 홈피 접속 불가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미국 정치 뒤덮는 ‘돈의 쓰나미’...역대 대통령 80%가 백만장자
  • “호캉스 즐기며 와인 한 잔 어때?”[주말엔]
  • 해외 전문가들도 국민연금 걱정…“보험료부터 올려야”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이재명 사퇴 임박인데...어쩌다 눈길은 국민의힘으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013,000
    • -0.04%
    • 이더리움
    • 4,950,000
    • +0.1%
    • 비트코인 캐시
    • 543,500
    • -1.45%
    • 리플
    • 690
    • -0.14%
    • 솔라나
    • 191,200
    • +2.36%
    • 에이다
    • 531
    • -2.93%
    • 이오스
    • 800
    • -1.72%
    • 트론
    • 168
    • +1.2%
    • 스텔라루멘
    • 130
    • -1.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900
    • -1.28%
    • 체인링크
    • 19,490
    • -2.65%
    • 샌드박스
    • 469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