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보] 국제유가, OPEC 수요전망 유지 보고서에 하락...WTI 1.4%↓

입력 2024-05-15 07:1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미국 텍사스 예이츠 유전에서 지난해 3월 17일 펌프잭이 원유를 시추하고 있다. 텍사스(미국)/로이터연합뉴스
▲미국 텍사스 예이츠 유전에서 지난해 3월 17일 펌프잭이 원유를 시추하고 있다. 텍사스(미국)/로이터연합뉴스

국제유가는 14일(현지시간) 하락했다. 석유수출국(OPEC)이 발표한 원유 수요 전망치를 종전대로 유지하는 보고서가 유가를 끌어내렸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6월물 미국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 대비 1.10달러(1.4%) 하락한 배럴당 78.02달러에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7월물 브렌트유는 0.98달러(1.2%) 떨어진 배럴당 82.38달러로 집계됐다. 이로써 WTI와 브렌트유 모두 3월 12일 이후 9주 만에 최저치를 기록하게 됐다.

OPEC은 이날 2024년 원유 수요 증가 전망을 하루 220만배럴(mbd)로 유지했다. 2025년 수요 증가율 전망치도 전년 대비 하루 185만 배럴로 유지했다. 러시아를 중심으로 한 OPEC 플러스 이외의 산유국들의 원유 공급은 2024년에 120만 배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2025년 공급량 증가 전망치도 110만 배럴로 종전 전망을 유지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 XS.com의 세이머 하슨 애널리스트는 “OPEC의 ‘밋밋한’ 월간 보고서와 미국의 기준금리 경로에 대한 불확실성이 악화하면서 유가가 하락했다”면서 “OPEC 보고서는 올해와 내년의 미래 수요 기대와 관련해 새로운 것이 없었다”고 말했다.

바버라 램브레히트 코메르츠방크 애널리스트는 “오는 6월 1일 OPEC 회의를 앞두고 다음 달 만료되는 감산 연장 여부를 검토하면서 모든 선택지를 테이블에 올려놓고 싶어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옷 어디서 사세요?…사용 만족도 높은 '패션 앱'은 [데이터클립]
  • '최강야구' 니퍼트도 눈치 보는 김성근 감독?…"그가 화가 났다고 생각합니까?"
  • "파도 파도 끝이 없다"…임영웅→아이유, 끝없는 '미담 제조기' 스타들 [이슈크래커]
  • 단독 김홍국의 아픈 손가락 하림산업, 6월 ‘논현동 하림타워’ 소집령 발동
  • 마운트곡스發 비트코인 14억 개 이동…매도 압력에 비트코인 ‘후퇴’
  • 나스닥 고공행진에도 웃지 못한 비트코인…밈코인은 게임스탑 질주에 '나 홀로 상승' [Bit코인]
  • 전세사기 특별법 공방은 예고편?…22대 국회 ‘부동산 입법’ 전망도 안갯속
  • 반도체 위기인데 사상 첫 노조 파업…삼성전자, 경영 악화 심화하나
  • 오늘의 상승종목

  • 05.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771,000
    • -1.1%
    • 이더리움
    • 5,270,000
    • -2.5%
    • 비트코인 캐시
    • 645,000
    • -1.53%
    • 리플
    • 734
    • -0.14%
    • 솔라나
    • 232,300
    • -2.07%
    • 에이다
    • 636
    • +0%
    • 이오스
    • 1,122
    • -0.09%
    • 트론
    • 156
    • +1.3%
    • 스텔라루멘
    • 15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86,300
    • -1.03%
    • 체인링크
    • 26,140
    • +3.52%
    • 샌드박스
    • 629
    • +1.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