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반위·현대엘리베이터, 대·중소기업 양극화 해소 위한 '상생경영' 강화

입력 2024-04-24 15:2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협력사 임직원 근로조건 개선과 고용 등 협력사 지원 프로그램 운영

▲슬로건 세레머니 단체사진. (왼쪽부터)김영국 영국엘리베이터 대표이사, 오영교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조재천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 (사진제공=동반위)
▲슬로건 세레머니 단체사진. (왼쪽부터)김영국 영국엘리베이터 대표이사, 오영교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조재천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 (사진제공=동반위)

동반성장위원회(동반위)와 현대엘리베이터는 24일 서울 중구에 있는 반얀트리 호텔에서 협력 중소기업 151개사와 함께 2024년도 제1호 양극화 해소 자율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현대엘리베이터와 협력사 간 동반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2024년 동반성장 컨벤션' 행사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현대엘리베이터는 '함께하는 미래 더 큰 가능성'이란 새로운 동반성장 슬로건 아래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양극화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올해부터 향후 3년간 협력사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현대엘리베이터는 하도급, 위수탁, 납품, 용역 등 협력 거래에서 대금 제대로 주기 3원칙 준수를 위해 노력한다. 또한, 협력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복리후생 지원, 안전장비 지원, 동반성장 펀드 등을 조성하여 협력 중소기업이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히 현대엘리베이터는 안전사고 발생에 취약한 업계 특성을 고려해 기존 안전관리 지원 프로그램의 확대를 통해 안전관리 우수 협력사에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협력사의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을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협력 중소기업은 △생산성 향상 등 혁신 노력 강화 △제품‧서비스 품질 개선 및 가격 경쟁력 제고 △임직원 근로조건 개선과 신규 고용 확대를 위해 노력한다.

동반위는 현대엘리베이터와 협력 중소기업의 양극화 해소 및 동반성장 활동이 원활하게 실천될 수 있도록 기술 및 구매 상담의 장을 마련하는데 적극 협력하고, 우수사례 도출·홍보를 지원한다.

오영교 동반위 위원장은 “승강기 분야는 구매·설치·서비스 등 여러 협력사와의 협업이 있었기에 발전할 수 있었던 대표적 산업이다”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약속한 만큼, 앞으로도 현대엘리베이터의 협력 중소기업 지원 확대를 위한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엔비디아, ‘실적 축포’로 AI 열풍 다시 입증…주가 사상 첫 1000달러 돌파
  • 뉴진스만의 Y2K 감성, '우라하라' 스타일로 이어나갈까 [솔드아웃]
  • 인스타로 티 내고 싶은 연애…현아·미주 그리고 송다은·김새론 [해시태그]
  • “뚱뚱하면 빨리 죽어”…각종 질병 원인 되는 ‘비만’
  • [인터뷰] '설계자' 강동원 "극장에서 보면 훨씬 더 좋은 영화"
  • 서울역 칼부림 예고글 올라온 디시인사이드, 경찰 압수수색
  • 내년도 의대 증원계획 확정…의사·정부 대화 실마리 ‘깜깜’
  • 미국 증권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 현물 ETF 상장 승인
  • 오늘의 상승종목

  • 05.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113,000
    • -2.11%
    • 이더리움
    • 5,128,000
    • -2.71%
    • 비트코인 캐시
    • 683,500
    • -2.29%
    • 리플
    • 732
    • +0.55%
    • 솔라나
    • 231,100
    • -5.21%
    • 에이다
    • 644
    • -3.16%
    • 이오스
    • 1,146
    • -1.97%
    • 트론
    • 159
    • -2.45%
    • 스텔라루멘
    • 152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87,950
    • -3.3%
    • 체인링크
    • 24,580
    • +7.1%
    • 샌드박스
    • 615
    • -2.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