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아이유, 2년 더 손잡는다

입력 2024-04-24 11:23 수정 2024-04-24 13: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022년부터 광고계약으로 인연…우리금융 첫 장기모델

(사진제공=우리금융그룹)
(사진제공=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가수 겸 배우 아이유와 광고 계약을 연장하며 인연을 이어간다.

이번 계약연장으로 아이유는 우리금융그룹과 함께하는 첫 장기 모델이 됐다.

우리금융은 전 연령층에 사랑과 신뢰받는 아이유의 이미지가 고객 곁에 함께하고 싶은 '우리' 브랜드 이미지와 시너지를 발휘해 광고 계약을 연장하게 됐다고 24일 밝혔다.

아이유는 처음 선보인 캠페인부터 'I+YOU=우리'라는 컨셉으로 '우리'라는 브랜드와 돋보이는 연결성을 보여줬다. 모델과 브랜드 간의 높은 연결성은 소비자 반응으로 이어져 올해 3월 진행한 한국리서치 조사 결과 금융그룹사 모델 중 모델 적합도, 선호도 최고치를 기록했다.

아이유는 우리은행 자산관리 브랜드 '투체어스(Two Chairs)' 서비스를 받는 등 우리은행과 우리카드의 실제 고객이기도 하다.

앞서 2년간 '우리를 위해 우리가 바꾼다'라는 슬로건 아래 활발한 우리금융과 캠페인을 진행한 아이유는 지난해 열린 사회공헌 콘서트 '우리 모모콘' 현장에서 임종룡 회장과 함께 시각 및 청각 장애 어린이 수술 지원사업을 발표하기도 했다.

올해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 '우리 곁엔 우리가 있다'를 공개하고 향후 캠페인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이 높였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우리금융은 아이유와 함께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고객이 기대하는 브랜드를 만들어 왔다고 생각한다"며 "올해도 활발한 활동을 함께하며 더 큰 시너지를 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기자들 피해 6시간 버티다 나온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나"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방콕 비상착륙한 싱가포르 여객기 현장모습…"승객 천장으로 솟구쳐" 탑승객 1명 사망
  • 금융당국 가계대출 엇박자 정책 불똥...저금리 ‘대환대출’ 막혔다
  • ‘시세차익 4억’…세종 린 스트라우스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4만 명 운집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765,000
    • -0.67%
    • 이더리움
    • 5,228,000
    • +4.66%
    • 비트코인 캐시
    • 710,500
    • +0.5%
    • 리플
    • 741
    • +1.09%
    • 솔라나
    • 245,600
    • -3.61%
    • 에이다
    • 681
    • -0.58%
    • 이오스
    • 1,198
    • +3.01%
    • 트론
    • 170
    • +0%
    • 스텔라루멘
    • 155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700
    • +0.53%
    • 체인링크
    • 23,130
    • -1.7%
    • 샌드박스
    • 643
    • +0.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