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표그룹 봉사 동호회 ‘블루허그’, 구세군 서울후생원 아이들에게 ‘사랑의 빵’ 전달

입력 2024-04-22 09: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삼표그룹)
(사진제공=삼표그룹)

삼표그룹 내 대표 봉사 동호회인 블루허그가 손수 만든 빵 300개와 우유 100개를 구세군 서울후생원에 기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활동은 구세군 서울후생원 아이들의 새학기와 새로운 시작을 응원하고자 기획한 이벤트다. 더불어 대한적십자사가 추진하는 '사랑의 빵 나눔 프로그램' 일환으로 함께 진행해 의미를 더했다.

이날 블루허그 회원들은 초코머핀 170개와 소시지빵 130개 등 빵 2종류 총 300개를 직접 만들었다. 반죽부터 포장까지 모든 과정을 진행했고 우유 100개를 더해 구세군 서울후생원 아이들에게 전달했다.

구세군 서울후생원의 한 아동은 “작년 12월에 불루허그 삼촌·이모들에게 맛있는 음식과 예쁜 옷까지 선물 받아 감사했던 기억이 생생하다”며 “앞으로 건강하고 밝게 자라 그동안 받았던 사랑을 베풀고 싶다”고 말했다.

블루허그는 지난해 12월 스마일드림복지재단의 후원과 의류회사의 지원을 받아 구세군 서울후생원 아이들에게 스테이크 외식 및 겨울용 패딩을 선물해 연말에 훈훈함을 자아낸 바 있다.

남윤식 블루허그 회장은 “삼표 임직원의 따뜻한 관심 덕분에 다양한 봉사활동을 지속할 수 있어 정말 감사할 따름”이라며 “앞으로도 구세군 서울후생원의 꿈 많은 아이들이 긍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혼자가 편해요"…요즘 연애 물어보니 [데이터클립]
  • 김호중 '음주 뺑소니 혐의' 결정적 증거…소속사 본부장 "메모리 카드 삼켰다"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월가 큰손과 통했나...서학개미 애플 팔고 ‘F4’집중 [韓美 큰손 보고서]①
  • 상반기 기대작 '세누아의 전설: 헬블레이드2' 출시…쿠키런: 마녀의성, 새 시즌 업데이트 外 [게임톡톡]
  • 유재석이 전액 현금으로 구매한 '브라이튼N40'은?
  • '갑질 논란' 침묵하던 강형욱, 오늘 입장 낸다
  • 안방서 부진한 삼성, 코너 앞세워 '천적' 쿠에바스 넘길까 [프로야구 22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5.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685,000
    • -1.53%
    • 이더리움
    • 5,075,000
    • -2.82%
    • 비트코인 캐시
    • 685,500
    • -4.86%
    • 리플
    • 729
    • -2.8%
    • 솔라나
    • 246,700
    • +0.04%
    • 에이다
    • 659
    • -4.77%
    • 이오스
    • 1,164
    • -3.88%
    • 트론
    • 168
    • -1.18%
    • 스텔라루멘
    • 152
    • -1.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91,500
    • -5.72%
    • 체인링크
    • 22,380
    • -4.11%
    • 샌드박스
    • 624
    • -3.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