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디에이고' 김하성, 5경기 연속 안타에 1타점…타율 0.232

입력 2024-04-21 14:4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지난달 21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4 미국 메이저리그(MLB) 월드투어 서울시리즈 공식 개막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LA 다저스의 2차전 경기, 샌디에이고 김하성이 그라운드에 입장하고 있다.(뉴시스)
▲지난달 21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4 미국 메이저리그(MLB) 월드투어 서울시리즈 공식 개막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LA 다저스의 2차전 경기, 샌디에이고 김하성이 그라운드에 입장하고 있다.(뉴시스)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이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김하성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4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안방 경기에 6번 타자 겸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 0.232로 소폭 상승했다.

이날 김하성은 상대 선발 호세 베리오스와 맞대결에서는 침묵했다. 2회 첫 타석에선 2루수 뜬공으로 물러났고 4회엔 삼진으로 돌아섰다. 6회에도 우익수 뜬공에 머물렀다.

기회가 찾아온 것은 1-4로 추격하던 8회말 1사 2루에서 였다. 김하성은 토론토 투수 에릭 스완슨의 공을 받아쳐 중전 안타를 때려냈다. 2루 주자가 홈을 밟으며 김하성의 타점도 추가됐다.

다만 후속타 불발로 김하성은 홈을 밟지 못했다. 샌디에이고 역시 9회 한 점을 더 내주며 2-5로 져 3연패를 기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엔비디아, ‘실적 축포’로 AI 열풍 다시 입증…주가 사상 첫 1000달러 돌파
  • 뉴진스만의 Y2K 감성, '우라하라' 스타일로 이어나갈까 [솔드아웃]
  • 인스타로 티 내고 싶은 연애…현아·미주 그리고 송다은·김새론 [해시태그]
  • “뚱뚱하면 빨리 죽어”…각종 질병 원인 되는 ‘비만’
  • [인터뷰] '설계자' 강동원 "극장에서 보면 훨씬 더 좋은 영화"
  • 서울역 칼부림 예고글 올라온 디시인사이드, 경찰 압수수색
  • 내년도 의대 증원계획 확정…의사·정부 대화 실마리 ‘깜깜’
  • 미국 증권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 현물 ETF 상장 승인
  • 오늘의 상승종목

  • 05.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960,000
    • -2.29%
    • 이더리움
    • 5,128,000
    • -2.68%
    • 비트코인 캐시
    • 689,000
    • -1.64%
    • 리플
    • 732
    • +0.55%
    • 솔라나
    • 231,000
    • -5.41%
    • 에이다
    • 644
    • -3.45%
    • 이오스
    • 1,146
    • -1.8%
    • 트론
    • 159
    • -3.05%
    • 스텔라루멘
    • 152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87,750
    • -3.78%
    • 체인링크
    • 24,530
    • +6.88%
    • 샌드박스
    • 614
    • -2.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