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오션, 무인 잠수정ㆍ수상정 개념설계 사업 수주

입력 2024-04-21 11:24 수정 2024-04-21 13:4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유무인 복합기술로 인구절벽 대처

▲지난해 6월 마덱스 2023 전시회에 선보인 무인 잠수정 모습. (사진제공=한화오션)
▲지난해 6월 마덱스 2023 전시회에 선보인 무인 잠수정 모습. (사진제공=한화오션)

한화오션이 무인 잠수정과 무인 수상정 개발에 나선다.

한화오션은 대한민국 해군이 발주한 ‘정찰용 무인 잠수정 및 기뢰전 무인 수상정 개념설계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이 사업은 대한민국 해군이 미래 핵심 전력으로 추진하는 해양 유ㆍ무인 복합전투체계 ‘네이비 시 고스트(Navy Sea GHOST)’를 향한 첫걸음이다. 네이비 시 고스트는 수상ㆍ수중ㆍ공중 등 전 영역에서 초연결ㆍ초지능을 기반으로 유ㆍ무인 전력을 통합 운용해 작전ㆍ임무 수행 능력을 극대화하는 체계를 말한다. 해군은 현재 ‘국방혁신4.0’과 연계해 해양 전투력 우위 확보를 위한 해양 유ㆍ무인 복합 체계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한화시스템과 컨소시엄으로 참여해 얻은 결과로 계열사간 시너지와 함께 향후 미래 무인함정 수출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발휘할 전망이다.

한화오션은 올해 국내 최초 대형 무인 수상정 형상설계에 들어갔고 2022년부터 전투용 무인 잠수정 개념설계, 무인 잠수정용 에너지원 시스템, 초대형급 무인 잠수정 체계기술 검증 시작품 사업 등 미래 함정 개발을 위한 각종 사업을 수행했다.

이번에 개념설계에 들어가는 정찰용 무인 잠수정은 해군의 핵심 전력으로 자리 잡게 된다. 작전 지역에 은밀하게 접근해 지속적인 감시 정찰 임무를 수행한다. 전력화가 이뤄지면 함께 기동하는 모함(母艦)의 해상 정찰업무 영역을 확대하는데 일조하게 된다.

기뢰전 무인 수상정도 다양한 목적을 수행하게 될 무인 함정이다. 평시에는 정보 수집과 분석 업무를 수행하지만, 전시에는 기뢰 탐색 및 해체(소해) 임무를 수행하며 우리 함정의 안전한 출입항로를 확보는 첨병 역할을 하게 된다.

한화오션 관계자는 “인구 감소 문제는 결국 군 병력의 유지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며 “한화오션은 무인 무기체계 기술로 흔들림 없는 국방력 유지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윤민수, 결혼 18년 만에 이혼 발표…"윤후 부모로 최선 다할 것"
  • 육군 32사단서 신병교육 중 수류탄 사고로 훈련병 1명 사망…조교는 중상
  • "웃기려고 만든 거 아니죠?"…업계 강타한 '점보 제품'의 비밀 [이슈크래커]
  • '최강야구' 고려대 직관전, 3회까지 3병살 경기에…김성근 "재미없다"
  • 비용절감 몸부림치는데…또다시 불거진 수수료 인하 불씨 [카드·캐피털 수난시대上]
  • 문동주, 23일 만에 1군 콜업…위기의 한화 구해낼까 [프로야구 21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248,000
    • +4.72%
    • 이더리움
    • 5,091,000
    • +18.48%
    • 비트코인 캐시
    • 711,000
    • +4.41%
    • 리플
    • 743
    • +4.65%
    • 솔라나
    • 250,200
    • +1.75%
    • 에이다
    • 688
    • +6.01%
    • 이오스
    • 1,192
    • +8.17%
    • 트론
    • 170
    • +1.19%
    • 스텔라루멘
    • 154
    • +4.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96,100
    • +4.97%
    • 체인링크
    • 23,100
    • +0.22%
    • 샌드박스
    • 636
    • +5.8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