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스운용, 구독형 오피스에 첫 고객으로 ‘현대차‧기아’ 맞아

입력 2024-04-16 11: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팩토리얼 성수 신축 조감도. (사진= 이지스자산운용)
▲팩토리얼 성수 신축 조감도. (사진= 이지스자산운용)

이지스자산운용은 팩토리얼 성수에 연 구독형 오피스 서비스 ‘스페이스클릭’이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을 첫 고객으로 맞았다고 16일 밝혔다. 팩토리얼 성수는 서울 성수동 2가에 연면적 2만1060㎡, 지하 4층~지상 10층 규모로 2월 준공된 3세대 오피스다.

스페이스클릭은 사용자의 불편 해소가 최우선인 구독형 오피스 서비스다. 인근 시장 대비 낮은 보증금에 계약 기간을 최소 1년으로 맺을 수 있다. 아울러 라운지, 회의실 등 임차인을 위한 공용 공간에 가구 등 인테리어를 제공하기 때문에 공간 전체의 인테리어를 구성하는 것보다 직·간접비를 줄일 수 있다. 또 오피스 견적을 조회할 수 있는 소통 채널을 통해 임차 조건도 투명하게 확인할 수 있다.

이지스자산운용은 3세대 오피스 개발을 위해 삼성전자, 현대차‧기아 등 글로벌 혁신기업과 협업했다.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은 전용층으로 F&B, 택배 등을 배송하는 ‘DAL-e 배송로봇’과 무인 주차 로봇, 전기차 충전 로봇 등 다양한 로봇 기술을 팩토리얼 성수에 구현한다.

삼성전자는 빌딩의 인프라를 통합 관리하는 빌딩 중앙공조 컨트롤 B.iot 플랫폼과 전자기기, 조명 등 디바이스를 연결하는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탑재한 스마트싱즈(smartThings) 기술을 제공한다. 디지털 공간 운영 솔루션 기업인 핀포인트는 모바일로 편리한 오피스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빌딩의 운영시스템(OS) 구축을 담당한다.

스페이스클릭은 팩토리얼 성수의 9‧10층에 구독형 오피스를 제공한다. 특히 개발 과정부터 협업한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이 스페이스클릭의 첫 입주 기업이 됐다. 스페이스클릭 이용으로 로보틱스가 결합한 오피스 환경을 누리고, 로보틱스 제품의 테스트베드 경험을 쌓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지스자산운용 관계자는 “디지털 경험으로 사용자 경험을 혁신하는 3세대 오피스인 팩토리얼 성수에 스페이스클릭을 출시하고, 글로벌 모빌리티, 로보틱스 산업의 선도주자인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을 첫 고객으로 맞이하게 되어 뜻깊다”며 “편리한 보안시스템과 전용 라운지 및 스마트 회의실 등 스페이스클릭만의 편리한 업무환경으로 사용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오늘(20일)부터 병원·약국 갈 때 신분증 필수…"사진으로 찍은 신분증은 안 돼"
  • "죄송합니다" 콘서트 끝나자 음주운전 시인한 김호중…팬들 반응은?
  • 금리 인하 기대감에 쑥쑥 오른 비트코인…이번 주 이더리움 ETF 승인 여부에 촉각 [Bit코인]
  • “높은 취업률 이유 있네”…조선 인재 육성 산실 ‘현대공업고등학교’ 가보니 [유비무환 K-조선]
  • 오늘은 '성년의 날'…올해 해당 나이는?
  • 대기업 대출 폭증한 시중은행…중기 기술신용대출은 ‘뚝↓’
  • [상보] 이란, 라이시 대통령 사망 확인…“탑승자 전원 사망 추정”
  • '버닝썬 게이트' 취재 공신은 故 구하라…BBC 다큐 공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5.20 14:05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840,000
    • -0.32%
    • 이더리움
    • 4,323,000
    • -0.3%
    • 비트코인 캐시
    • 672,500
    • -1.25%
    • 리플
    • 715
    • -1.38%
    • 솔라나
    • 244,500
    • +0.95%
    • 에이다
    • 659
    • -1.2%
    • 이오스
    • 1,103
    • -2.39%
    • 트론
    • 168
    • -1.18%
    • 스텔라루멘
    • 148
    • -1.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1,050
    • -2.2%
    • 체인링크
    • 23,470
    • +2.58%
    • 샌드박스
    • 603
    • -2.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