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한동훈 전대 출마'에 "그렇게 해서는 안된다고 생각"

입력 2024-04-16 14:0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상민 국민의힘 의원 (뉴시스)
▲이상민 국민의힘 의원 (뉴시스)

이상민 국민의힘 의원이 16일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전당대회 출마에 대해 "그렇게 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한 위원장이 당의 선거를 진두지휘했으니 책임을 지는 자세를 보여야 한다. 이럴 때일수록 참고 기다려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위원장이 추후에 다시 등판해야 한다고 생각하는지를 묻는 질문에는 "(이번 선거에) 저희 대전 지역도 왔는데 한 위원장을 좋아하는 분들이 많았다"며 "(제가) 시샘이 날 정도로 인기가 있었다"고 답했다.

최근 홍준표 대구시장이 한 위원장을 연일 저격하며 '깜냥도 안 되는 한동훈이 들어와 대권놀이하면서 정치 아이돌로 착각하고 셀카만 찍다가 이 당을 말아먹었다'라고 한 것에 대해서는 "이번엔 홍 시장이 지나쳤다고 생각한다. 당의 큰 어른이지 않나"며 "(한 위원장의) 노고에 대해 평가해야지 셀카 운운하는 것은 좀 그렇다"고 했다.

당내에서 이번 선거의 패배가 용산 때문인지 한 위원장 때문인지 책임론이 등장하는 데 대해서는 "누군가의 책임이라고 하는 건 부질없다고 본다. 대통령도 책임 있고, 한 위원장과 저 같은 후보자도 책임이 있다"며 "다만 이 문제가 책임 문제보다는 대통령의 리더십에 문제가 있었다는 것을 인정하고 극복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 의원은 국민의힘이 비상대책위원회 체재를 꾸리고 전당대회 가자는 의견에 대해서는 "여러 방법이 있지만 (당내) 중진들이 의견을 모았으면 나름의 안정성을 추구하기 위해라고 이해된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엔비디아, ‘실적 축포’로 AI 열풍 다시 입증…주가 사상 첫 1000달러 돌파
  • 뉴진스만의 Y2K 감성, '우라하라' 스타일로 이어나갈까 [솔드아웃]
  • 인스타로 티 내고 싶은 연애…현아·미주 그리고 송다은·김새론 [해시태그]
  • “뚱뚱하면 빨리 죽어”…각종 질병 원인 되는 ‘비만’
  • [인터뷰] '설계자' 강동원 "극장에서 보면 훨씬 더 좋은 영화"
  • 서울역 칼부림 예고글 올라온 디시인사이드, 경찰 압수수색
  • 내년도 의대 증원계획 확정…의사·정부 대화 실마리 ‘깜깜’
  • 미국 증권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 현물 ETF 상장 승인
  • 오늘의 상승종목

  • 05.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375,000
    • +0.69%
    • 이더리움
    • 5,186,000
    • -1.31%
    • 비트코인 캐시
    • 689,000
    • +0.44%
    • 리플
    • 744
    • +0.95%
    • 솔라나
    • 233,900
    • -4.92%
    • 에이다
    • 641
    • -1.23%
    • 이오스
    • 1,171
    • +2.27%
    • 트론
    • 161
    • +0%
    • 스텔라루멘
    • 153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88,000
    • -1.57%
    • 체인링크
    • 24,000
    • +3.67%
    • 샌드박스
    • 621
    • +0.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