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씽크, 보령과 유방암치료제 전략적 제휴…“항암제 라인업 강화”

입력 2024-04-03 11:2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네라티닙 (사진제공 = 빅씽크테라퓨틱스)
▲네라티닙 (사진제공 = 빅씽크테라퓨틱스)

케이피에스의 바이오자회사 빅씽크테라퓨틱스(빅씽크)와 보령(옛 보령제약)이 유방암 치료제에 대한 코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

보령은 국내 항암제 시장 점유율 1위 기업이다. 이에 유방암 신약 너링스정(성분명 네라티닙말레산염)의 처방 건수 증가가 기대되고 있다.

3일 빅씽크와 보령에 따르면 각사의 유방암 치료제 너링스정(Nerlynx®)과 풀베트(성분명 풀베스트란트)에 대한 전략적 코프로모션 계약을 맺고, 향후 공동 영업·마케팅을 본격화해 양사의 항암제 파이프라인을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빅씽크의 너링스정은 경구용 상피세포성장인자수용체(HER)2 표적항암제로 미국국립종합암네트워크(NCCN) 가이드라인에서 조기 유방암 및 전이성 유방암의 치료제로 권고되고 있으며 전세계에서 판매되고 있다. 특히 HER2 양성 조기 유방암의 재발과 뇌전이를 예방 및 감소시키는 것이 입증된 유일한 연장 보조 치료제다.

보령이 판매 중인 풀베트는 항에스트로겐 제제(HER2 음성, 호르몬수용체 양성)로, 폐경기 이후의 진행성 또는 전이성 유방암에 단독 혹은 병용으로 처방되고 있다.

양사는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2029년까지 연평균 3%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는 유방암 시장에서 새로운 치료적 위치의 항암제를 확보한 만큼, 시너지 극대화를 위해 영업·마케팅 역량을 발휘해 나갈 예정이다.

한미경 빅씽크 제약본부 사장은 “항암제 ‘성장엔진’을 장착한 보령과 협업하는 데다 올해부터 신풍제약과 함께 암환자의 구내염 예방 및 치료에 사용하는 뮤코사민(MUCOSAMIN®)을 발매하기 시작했다”며 “회사의 비전인 ‘항암치료 ONE-STOP-SERVICE’에 박차를 가해 사상 첫 연매출 100억 원 달성을 위해 애쓰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저축은행 건전성 '빨간불'에 특급관리 나선 금융당국 [저축銀, 부실 도미노 공포①]
  • 野 소통 열어둔 尹, 이재명 언제 만나나
  • 또 한동훈 저격한 홍준표 “주군에게 대들다 폐세자되었을 뿐”
  • 오늘의 상승종목

  • 04.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144,000
    • +1.22%
    • 이더리움
    • 4,506,000
    • +0.45%
    • 비트코인 캐시
    • 713,000
    • +1.57%
    • 리플
    • 738
    • -0.54%
    • 솔라나
    • 209,700
    • +4.54%
    • 에이다
    • 674
    • +0.9%
    • 이오스
    • 1,122
    • +2%
    • 트론
    • 161
    • -2.42%
    • 스텔라루멘
    • 163
    • +1.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99,300
    • +0.91%
    • 체인링크
    • 20,410
    • +3.39%
    • 샌드박스
    • 647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