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같이 일하고 적게 버는 ‘여성’ 직장인들 [그래픽뉴스]

입력 2024-03-04 16:1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직장인 여성 10명 중 4명은 성별로 인한 임금 차별을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다.

시민단체 직장갑질119는 여론조사 전문기관 글로벌 리서치에 의뢰해 2월 2일부터 13일까지 전국 직장인 1000명을 대상으로 ‘직장 내 고용상 성차별 경험’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전체 여성 응답자 중 40.6%는 ‘동일 가치 노동에 대해 성별에 따라 임금을 차등 지급 받은 적이 있다’라고 답했다. 남성의 경우 21.8%였다.

‘모집과 채용 과정에서 성별 차별을 경험한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여성의 34.6%, 남성의 22.0%가 ‘있다’고 응답했다. 또 직무 배치나 승진에서 차별을 경험했다는 여성이 35.5%, 남성이 19.7%로 2배 가까이 차이가 났다.

혼인과 임신, 출산을 퇴직 사유로 포함하는 부당한 근로계약서를 쓴 경우도 여성이 27.1%로 남성 19%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코로나19 '진짜 끝'…내달부터 위기단계 경계→관심 하향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반감기’ 하루 앞둔 비트코인, 6만3000달러 ‘껑충’…나스닥과는 디커플링 [Bit코인]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099,000
    • +2.32%
    • 이더리움
    • 4,441,000
    • +1.6%
    • 비트코인 캐시
    • 689,500
    • +1.32%
    • 리플
    • 719
    • -0.42%
    • 솔라나
    • 207,000
    • +7.48%
    • 에이다
    • 658
    • +1.39%
    • 이오스
    • 1,113
    • +4.51%
    • 트론
    • 158
    • -1.86%
    • 스텔라루멘
    • 161
    • +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750
    • +1.38%
    • 체인링크
    • 19,700
    • +2.71%
    • 샌드박스
    • 633
    • +1.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