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무리 향하는 與공천…남은 지역구는?

입력 2024-03-03 14:3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정영환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 (뉴시스)
▲정영환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 (뉴시스)

국민의힘 공천 작업이 8부 능선에 다다르면서 여야 총선 대진표도 절반 가량 윤곽을 드러냈다. 여당은 공천 방식 등이 확정되지 않은 남은 30여 곳도 이르면 이번 주 결론을 낼 예정이다.

3일 국민의힘과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총 254개 지역구 가운데 국민의힘은 약 200곳의 후보를 확정했다. 더불어민주당도 약 170곳의 후보를 정했다.

‘현역불패’ 비판을 받아오던 국민의힘은 전날(2일) 공천 발표에서 영남 현역들을 다수 탈락시키며 기류 전환을 시도했다. 영남권 초선 김병욱(경북 포항남·울릉)·임병헌(대구 중·남구)·김희곤(부산 동래) 의원 3명이 모두 공천장을 받지 못했다. 김해갑으로 지역구 변경을 원했던 5선의 김영선(경남 창원의창) 의원은 아예 공천배제(컷오프)됐다.

4·10 총선 대진표는 절반가량 완성됐다. 특히 서울의 경우 수도권 최대 승부처인 ‘한강벨트’(마포·용산·성동·광진·동작 등 9개 지역구)를 중심으로 대진표가 빠르게 확정되는 중이다.

한강벨트 핵심 지역구인 동작을에선 4선 중진인 나경원 전 원내대표와 경찰 출신의 민주당 영입인재 류삼영 전 총경이 맞붙는다. 마포갑에선 여당 인재영입위원을 맡고 있는 조정훈 의원이 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직접 영입한 이지은 전 총경과 경쟁한다.

경기도의 경우, 최대 관심 지역은 인천 계양을이다. 민주당이 이 대표를 계양을에 단수공천하면서 원희룡 전 장관과 ‘명룡대전’이 성사됐다.

수원 벨트는 수원갑에서 김현준 전 국세청장과 현역 김승원 민주당 의원이, 수원병에서 방문규 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현역 김영진 민주당 의원이 맞붙는다.

국민의힘은 아직 30여 곳 지역구에 대해 단수추천 또는 경선 등 공천 방식을 결정하지 못했다. 그중 여당 텃밭인 PK(부산·울산·경남)와 TK(대구·경북)에서 여전히 ‘보류’로 묶인 지역구 현역의원은 총 7명이다.

경북에선 김형동(안동·예천)·김영식(구미을) 의원, 대구에선 류성걸(동구갑)·양금희(북갑)·홍석준(달서갑) 의원이 공천을 신청했지만 보류됐다. 이채익(울산 남갑)·안병길(부산 서구·동구) 의원도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다.

이중 일부 지역은 전략 공천이나 ‘국민추천제’ 적용 가능성이 제기된다. 국민추천제는 여당 우세지역에 대해 국민 등 외부인 추천을 통해 공천을 결정짓는 방식이다.

남은 선거구들의 공천 방식은 이르면 내일(4일) 공관위 회의에서 결론이 날 것으로 보인다. 관련해 정영환 공관위원장은 “4일 오후에 시간을 잡아 충분히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나머지 30곳도 내부적으로 많은 결론이 나 있어서 (공천 작업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여야가 선거구 획정안을 처리하면서 ‘경계 조정’ 가능성으로 경선이 미뤄진 지역의 공천 작업도 급물살을 타게 됐다. 이들 지역은 이번 주 공천이 확정된다. 서울 강동갑과 경기 광명갑, 대구 동·군위을 등이 해당된다.

강동갑은 전주혜 의원(비례)과 윤희석 선임대변인이 맞붙는다. 광명갑은 최근 최승재 의원(비례)이 경선을 포기하면서 권태진·김기남 전 광명갑 당협위원장인의 2인 경선으로 실시된다.

당은 이들 지역을 비롯해 총 21개 선거구를 4차 경선 선거구에 포함시키고, 7~8일 양일간 여론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선 결과는 이번주 토요일인 9일 발표할 예정이다.

4차 경선 대상 선거구는 서울(4), 경기(6), 인천(1), 강원(2), 부산(1), 대구(1), 대전(1), 울산(1), 충남(2), 경남(2) 등이다. 서울 지역은 중·성동을, 중랑갑, 노원갑, 강동갑이, 경기에선 수원무, 광명갑, 파주을, 안산을 등이 포함됐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꽁냥이 챌린지 열풍…“꽁꽁 얼어붙은 한강 위로 고양이가 걸어다닙니다”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777,000
    • +1.09%
    • 이더리움
    • 4,601,000
    • +2.43%
    • 비트코인 캐시
    • 736,000
    • +3.08%
    • 리플
    • 767
    • +1.32%
    • 솔라나
    • 218,100
    • +4.25%
    • 에이다
    • 724
    • +2.7%
    • 이오스
    • 1,199
    • +2.22%
    • 트론
    • 162
    • +0.62%
    • 스텔라루멘
    • 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400
    • +3.05%
    • 체인링크
    • 21,610
    • +2.86%
    • 샌드박스
    • 0
    • +3.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