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대 8곳 포함”...전국 대학 1만5355명 추가모집

입력 2024-02-24 09: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의대 8명·약대 11명·치대 4명·수의대 6명·한의대 1명 추가모집

▲ 지난해 12월 14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24학년도 정시 대학입학정보박람회에서 수험생들이 각 대학 부스에서 입학 상담을 받고 있다. (뉴시스)
▲ 지난해 12월 14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24학년도 정시 대학입학정보박람회에서 수험생들이 각 대학 부스에서 입학 상담을 받고 있다. (뉴시스)

2024학년도 대학 추가모집이 29일까지 진행된다. 추가모집에는 강원대, 원광대 의대 등 의대 8곳도 포함됐다.

24일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대입정보포털 ‘어디가’에 따르면 전날 9시 기준 전국 4년제 대학교에서 총 1만5355명을 추가모집으로 선발한다. 다만 이 같은 규모는 향후 수시모집, 정시모집에서 등록 포기자가 발생할 경우 변동될 수 있다.

특히 의약학 계열에서도 추가모집이 발생했다. 의대 8명, 약대 11명, 치대 4명, 수의대 6명, 한의대 1명 등이다.

추가모집을 진행하는 의대 8곳은 △강원대 의예과(1명) △단국대 의예과(1명) △원광대 의예과(1명) △을지대 의예과(1명) △충남대 의예과(1명) △한림대 의예과(1명) △건양대 의학과(1명) △계명대 의예과(1명) 등이다.

치의예과는 △강릉원주대 치의예과(2명) △경북대 치의예과(1명) △조선대 치의예과(1명) 등에서 추가모집을 하며, 상지대 한의예과(1명), 숙명여대 약학부(1명), 영남대 약학부(1명), 제주대 약학과(3명), 조선대 약학과(1명) 등도 추가로 학생을 선발한다.

한양대, 중앙대, 서울시립대 등 서울 주요 대학에서도 추가모집을 진행한다.

추가모집은 오는 29일까지 18시까지다. 수시모집에 합격·등록한 사실이 없거나, 지난 21일 16시까지 정시모집 등록을 포기한 경우 지원이 가능하다. 추가 모집 합격생은 29일까지 등록해야 한다.

이만기 유웨이교육평가연구소장은 “이번에 수시와 정시에서 실패한 수험생들은 좌절하지 말고 각 대학의 홈페이지에 들어가 추가모집 요강을 확인한 후에 적극적으로 지원해야 한다”면서 “2024학년도 마지막 기회이니만큼 도전해 보기를 권한다”고 말했다.

이어 “추가모집이라고 하더라도 적성과 장래 희망을 고려해야 한다”면서 “지원 횟수 제한이 없는 만큼 경쟁률이 상승할 수 있다는 점도 명심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종합] "대중교통 요금 20% 환급"...K-패스 오늘부터 발급
  • "뉴진스 멤버는 쏘스뮤직 연습생 출신…민희진, 시작부터 하이브 도움받았다"
  • "불금 진짜였네"…직장인 금요일엔 9분 일찍 퇴근한다 [데이터클립]
  • 단독 금융위, 감사원 지적에 없어졌던 회계팀 부활 ‘시동’
  • "집 살 사람 없고, 팔 사람만 늘어…하반기 집값 낙폭 커질 것"
  • "한 달 구독료=커피 한 잔 가격이라더니"…구독플레이션에 고객만 '봉' 되나 [이슈크래커]
  • 단독 교육부, 2026학년도 의대 증원은 ‘2000명’ 쐐기…대학에 공문
  • 이어지는 의료대란…의대 교수들 '주 1회 휴진' 돌입 [포토로그]
  • 오늘의 상승종목

  • 04.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645,000
    • +0.25%
    • 이더리움
    • 4,693,000
    • +2.58%
    • 비트코인 캐시
    • 727,000
    • -1.16%
    • 리플
    • 784
    • -0.38%
    • 솔라나
    • 226,900
    • +1.93%
    • 에이다
    • 714
    • -4.55%
    • 이오스
    • 1,242
    • +2.39%
    • 트론
    • 163
    • +0.62%
    • 스텔라루멘
    • 172
    • +2.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2,900
    • -0.77%
    • 체인링크
    • 22,270
    • +0.41%
    • 샌드박스
    • 717
    • +2.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