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집중호우 수재민들에게 20억 기부

입력 2022-08-11 17:5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손태승 회장 “그룹 차원에서 신속한 피해복구 지원에 총력을 다할 것”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은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수재민들의 생계지원과 피해복구를 위해 총 20억을 기부한다고 11일 밝혔다.

우리금융지주, 우리은행, 우리카드, 우리금융캐피탈, 우리종합금융, 우리금융저축은행 등 주요 그룹사들은 총 20억 원을 재해구호법 제29조에 설립근거를 두고 있는 법정구호단체인 (사)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기부한다.

우리금융그룹은 집중호우피해 발생 직후부터 대한적십자사와 공동으로 제작한 긴급구호세트 2000세트를 수해민에게 배포하고 구호급식차량도 지원하고 있다.

또 지난 9일 피해 지역 주민과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신속한 복구와 재기를 위해 ‘수해 복구 특별금융 지원안’을 발표했다.

우리은행은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총한도 2000억 원 내에서 최대 1.5%포인트(p) 특별우대금리로 5억 원 내 운전자금대출이나 피해실태 인정금액 범위 내의 시설자금 대출을 지원한다. 개인의 경우도 최대 2000만 원의 긴급생활자금 대출과 수수료 감면 및 분할상환 납입기일 유예 등을 실시해 금융비용 부담을 줄여주고 있다.

우리카드도 카드 이용대금 청구를 최대 6개월까지 유예하고, 신규 연체이자 감면 및 카드론, 현금서비스 금리 우대 등을 지원하고 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우리금융은 모든 계열사가 신속한 피해복구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함께 모색하고 지원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시총 톱 10 쫓겨난 카카오, 기관·외국인은 파는데 개인만 산다
  • 프로골퍼 박결, 비·조정석 연관 루머에 “어이가 없다”…직접 밝힌 입장
  • 美항모 왔는데도 北 공세적 모드…미사일 이어 무력시위 비행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11:0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89,000
    • -0.94%
    • 이더리움
    • 1,927,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170,800
    • -1.84%
    • 리플
    • 691.1
    • -1.06%
    • 위믹스
    • 2,604
    • +0.27%
    • 에이다
    • 608.1
    • -1.33%
    • 이오스
    • 1,653
    • -1.31%
    • 트론
    • 89.59
    • +1.28%
    • 스텔라루멘
    • 169.1
    • +0.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100
    • -6.94%
    • 체인링크
    • 10,980
    • -1.79%
    • 샌드박스
    • 1,198
    • -1.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