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회복 신호탄’…서울 공항 교통수단 이용률 급증

입력 2022-07-06 06:00
서울지역 공항버스·외국인 관광택시 이용객 눈에 띄게 늘어

공항버스 이용객…1월 평균 700명→6월 1900명대 2.7배 증가
외국인 관광택시 이용은 월별 2000건대로 꾸준히 증가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여행객들이 출국장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여행객들이 출국장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이후 일상 회복세가 빨라지면서 공항 관련 교통수단들의 이용률이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서울시는 올해 상반기 공항버스, 외국인 관광택시 이용객 수를 분석한 결과, 공항버스 이용객이 올해 상반기(1~6월) 18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공항버스 이용객 수는 6개월 만에 급증했다. 서울시에 따르면 1월 이용객은 2만1947명으로 하루 평균 708명이었으나, 6월 이용객은 5만7420명으로 하루 평균 1914명을 기록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이후 약 2.7배가량 공항버스를 이용하는 승객이 늘어난 셈이다

공항버스 운행 노선은 현재 4개 회사, 15개 노선이 운행되고 있다. 대다수 노선의 운행이 중단됐던 2020년~2021년에 비해 점차 정상화되는 추세다.

▲올해 상반기 공항버스 이용객 수 현황. (자료제공=서울시)
▲올해 상반기 공항버스 이용객 수 현황. (자료제공=서울시)

외국인 관광택시도 4월부터 본격적으로 수송이 재개돼 현재 189대가 운영 중이다. 외국인 관광택시의 4월 운행 실적은 1321건, 5월 2095건, 6월 2328건으로 늘었다.

외국인 관광택시는 그간 해외 입국자가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방역 택시로 운영돼 왔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후 다시 본격적으로 운행을 개시했다.

한편 서울시는 대중교통 정상화에 이어 시민과 외국인의 편리한 공항 이동 지원을 위해 승객 변동 추이에 신속하게 대응할 예정이다.

백호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해외여행 증가로 공항 연계 교통 운영 상황도 점차 정상화 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국제 관광과 비즈니스 수요 등에 발맞춰 시민들에게 이동 편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4~6월 외국인 관광택시 이용실적. (자료제공=서울시)
▲올해 4~6월 외국인 관광택시 이용실적. (자료제공=서울시)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한화 3세’ 김동관 상반기 보수 30억…경영능력 몸값으로 증명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143,000
    • -0.62%
    • 이더리움
    • 2,519,000
    • -1.1%
    • 비트코인 캐시
    • 183,700
    • -0.6%
    • 리플
    • 502.8
    • +0.36%
    • 위믹스
    • 3,562
    • +0.08%
    • 에이다
    • 753.2
    • +0.99%
    • 이오스
    • 1,825
    • +6.79%
    • 트론
    • 93.42
    • +0.85%
    • 스텔라루멘
    • 163.8
    • -1.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700
    • -1.33%
    • 체인링크
    • 11,410
    • -2.06%
    • 샌드박스
    • 1,715
    • -3.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