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여사, ‘올 화이트’ 패션으로 외교무대 데뷔…손에는 부채·선글라스

입력 2022-06-30 10:2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정상 배우자들과 문화예술 친교
에코백 들고 업사이클링 업체 방문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가 열리는 스페인 마드리드에 방문한 김건희 여사가 첫 외교무대 데뷔전을 치렀다.

김 여사는 순방 이틀째인 29일(현지시간) 16개 나토 참여국의 정상 배우자들과 함께 산 일데폰소 궁전, 왕립 유리공장, 소피아 국립박물관 등을 방문했다.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전일 스페인 국왕이 주최한 환영 만찬에서 각국 정상 배우자들과 안면을 익힌 김 여사는 이날도 함께 전시를 둘러보면서 유대감을 쌓았다. 흰색 반소매 원피스를 입고, 흰색 장갑을 착용했다. 굽이 없는 단화를 신었다.

그는 질 바이든 여사와 우크라이나 사태를 주제로 짧은 환담도 나눴다. 김 여사는 “바이든 여사의 우크라이나 방문은 한국에도 적지 않은 반향을 일으켰다. 용기와 따뜻함에 감동 받았다”라고 했고, 바이든 여사는 “중요한 건 생각과 의지다. 있는 그대로를 보여줘라”고 조언했다.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사진제공=스페인 왕실

배우자 프로그램을 마친 후에는 친환경 소재로 업사이클링 의상을 만드는 ‘에콜프’를 방문했다. 흰 바지와 하늘색 재킷으로 캐쥬얼 한 분위기를 연출한 김 여사는 에코백을 들어 의미를 더했다.

매장을 둘러본 김 여사는 직원들에게 “스페인은 물론 이번 나토 회의 참가국 중 적지 않은 나라에서 이미 기후변화로 인한 홍수와 폭염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기후위기가 우리 코 앞에 다가온 만큼 에콜프의 시각에 공감하는 기업이 전 세계적으로 더 많아지기를 희망한다” 고 말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늦은 저녁에는 윤 대통령과 함께 스페인 재외 동포들을 만났다. 김 여사는 올림머리에 검은색 재킷, 새틴 재질의 짙은 초록색 한복 스타일 치마 차림으로 참석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뉴시스
▲뉴시스

한편 김여사는 순방 마지막 날인 30일(현지시간)에 왕립 오페라극장을 방문해 리허설을 관람하고 브런치 행사에 참석한 뒤 윤 대통령과 함께 한국으로 귀국하는 비행기에 오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대우조선, 한화 품에 안긴다…산은 "민간 주인 찾는 게 최선"
  • ‘검은 월요일’ 원·달러 환율, 13년6개월 만에 1430원 돌파
  • [영상]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과 다른 보도, 국민 위험에 빠뜨리는 일”
  • [영상] 폴란드 넘어 루마니아까지 노리는 ‘K2전차’의 미래모습은?
  • [이슈크래커] ‘10대 성폭행 혐의’ 라이베리아 공무원, 면책특권 받지 못한 이유
  • 리플 기술적 조정 전망…“비트코인 1만7500달러 지지선 테스트”
  • 한은 빅스텝으로 간다…이창용 “한미 너무 큰 금리차 바람직하지 않아”
  •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빌보드200 1위…"영어 음원 주효"
  • 오늘의 상승종목

  • 09.27 09:1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694,000
    • +2.19%
    • 이더리움
    • 1,922,000
    • +2.51%
    • 비트코인 캐시
    • 167,400
    • +2.83%
    • 리플
    • 676.7
    • -5.91%
    • 위믹스
    • 2,516
    • -3.27%
    • 에이다
    • 645.9
    • +0.44%
    • 이오스
    • 1,704
    • +1.43%
    • 트론
    • 86.03
    • +0.43%
    • 스텔라루멘
    • 164.2
    • -3.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73,550
    • +5.9%
    • 체인링크
    • 11,450
    • +1.33%
    • 샌드박스
    • 1,235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