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비엘바이오, ‘ABL001’ 마일스톤 600만 달러 수령

입력 2022-06-27 10:24

이중항체 전문기업 에이비엘바이오는 이중항체 면역항암제 ABL001(CTX-009/ES104/NOV1501)의 임상 개발이 진척됨에 따라 콤패스 테라퓨틱스(Compass Therapeutics, Inc.)로부터 마일스톤 600만 달러(한화 약 78억 원)를 수령한다고 27일 밝혔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콤패스 테라퓨틱스에게 인보이스(무역거래 송장)를 발행했으며, 45일 이내에 해당 마일스톤(단계별기술료) 금액을 수령할 예정이다.

콤패스 테라퓨틱스는 나스닥 시장에 상장된 미국 바이오 기업으로, 지난해 트리거 테라퓨틱스(TRIGR Therapeutics)를 인수하며 ABL001(CTX-009)에 대한 한국을 제외한 전 세계 권리를 보유하게 됐다. 그 중 중국 내 권리는 엘피사이언스(Elpiscience)에게 이전됐다.

계약에 따라 임상 1상까지는 에이비엘바이오가, 이후 임상 2상부터는 콤패스 테라퓨틱스가 진행하게 된다. 에이비엘바이오는 ABL001의 임상 1b상을 완료하고, 그 결과를 3월 29일 발표한 바 있다. ABL001의 미국 임상 2상은 이미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임상시험계획(IND) 승인을 받은 상태로 올해 3분기께 첫 환자 투여를 진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상훈 에이비엘바이오 대표는 “ABL001의 임상 1b상이 종료되고, 국내와 미국 임상 2상이 순항해 에이비엘바이오도 600만 달러의 자금을 추가로 확보했으며, ABL001이 상업화에 성공할 경우 판매에 따른 로열티 수익도 기대할 수 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기술이전을 통해 재무안전성을 제고하고, 글로벌 바이오 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한 기틀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ABL001은 VEGF-A(Vascular Endothelial Growth Factor A)와 DLL4(Delta-Like Ligand 4)에 작용해 암 조직 내 신생혈관 생성을 억제하는 이중항체다. 콤패스 테라퓨틱스와 한국 내 권리를 보유한 한독이 협력해 담도암 환자 대상 다국가 임상 2상을 현재 한국과 미국에서 진행 중이다. 중국에서는 엘피사이언스가 진행성 결장직장암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 1/2상을 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대체거래소’ 설립 초읽기…67년 만에 경쟁시대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294,000
    • -0.16%
    • 이더리움
    • 2,536,000
    • -0.43%
    • 비트코인 캐시
    • 184,900
    • +1.32%
    • 리플
    • 504.2
    • +1.55%
    • 위믹스
    • 3,563
    • +0.28%
    • 에이다
    • 759.8
    • +2.23%
    • 이오스
    • 1,725
    • +1.29%
    • 트론
    • 92.89
    • +0.36%
    • 스텔라루멘
    • 164.7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550
    • -0.48%
    • 체인링크
    • 11,680
    • +1.48%
    • 샌드박스
    • 1,753
    • -0.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