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마켓·잡화점 판매액 5개월 증가세…7월 3.9조로 4%↑

입력 2021-09-20 15:53

대형마트·백화점 12%↑

▲서울 강북구 한 슈퍼마켓 뒤로 백화점이 보인다.  (뉴시스)
▲서울 강북구 한 슈퍼마켓 뒤로 백화점이 보인다. (뉴시스)
슈퍼마켓과 잡화점 판매액이 5개월 만에 늘었다. 하지만 대형 유통업체보다는 판매액 증가 폭이 작았다.

20일 통계청에 따르면 7월 소매판매액은 43조3000억 원으로 지난해 동월보다 11.6% 늘었다. 올해 1월부터 7개월 연속 증가세다.

이 중 슈퍼마켓 및 잡화점의 7월 판매액은 3조9000억 원으로 4.0% 늘어 증가 폭이 가장 작았다. 반면 인터넷쇼핑·홈쇼핑·배달 등 무점포소매 판매액은 9조4000억 원으로 18.2% 늘어 증가 폭이 가장 컸다. 무점포소매 판매액은 지난해 12월(9조6000억 원)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많았다.

이어서 대형마트(12.4%)와 백화점(12.1%), 편의점(7.7%), 전문소매점(7.2%), 면세점(5.2%) 등의 순으로 판매액 증가율이 높았다.

슈퍼마켓 및 잡화점은 올해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 연속 감소하다가 5개월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이는 백화점과 대형마트, 면세점 등 대형 유통업체들이 2월부터 6개월 연속 증가세를 지속한 것과도 차이를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5,226,000
    • -2.27%
    • 이더리움
    • 4,933,000
    • -1.36%
    • 비트코인 캐시
    • 765,500
    • -0.65%
    • 리플
    • 1,335
    • -0.3%
    • 라이트코인
    • 237,900
    • -1.41%
    • 에이다
    • 2,635
    • -0.6%
    • 이오스
    • 5,740
    • -0.61%
    • 트론
    • 122.4
    • -0.24%
    • 스텔라루멘
    • 458.1
    • -0.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000
    • -0.52%
    • 체인링크
    • 37,360
    • +3.2%
    • 샌드박스
    • 922.4
    • -1.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