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종합] 현대차그룹, 美서 운전자 없는 '자율주행 레벨4' 시험운행 성공

입력 2021-02-23 10:45

앱티브 합작사 모셔널이 현지서 추진
운전자 없이 라스베이거스 공도 주행
레벨4 자율주행기술 일반도로서 입증
혁신적 기술력 통해 기술 이정표 제시

▲모셔널은 오는 2023년부터 미국 주요 지역에서 자율주행 로보택시 서비스에 나선다. 이번 레벨4 수준의 자율주행 시험운행 성공은 중장기 전략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출처=모셔널)
▲모셔널은 오는 2023년부터 미국 주요 지역에서 자율주행 로보택시 서비스에 나선다. 이번 레벨4 수준의 자율주행 시험운행 성공은 중장기 전략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출처=모셔널)

현대차그룹과 앱티브의 자율주행 합작사인 '모셔널'이 미국 현지에서 '공도(일반도로) 시험주행'에 성공했다. 운전석에 안전요원이 탑승하지 않은 자율주행기술 레벨4에 해당한다.

23일 모셔널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운전석을 비워둔 채 자율주행차 시험 주행을 진행했다"라며 "여러 대의 무인 자율주행 자동차로 △교차로 △비보호 방향 전환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가 있는 혼잡 통행을 포함한 상황에서 안전한 자율주행을 구현했다"고 밝혔다. 모셔널이 성공한 이번 시험주행은 자율주행 레벨4에 해당한다.

수년에 걸친 무인 자율주행 기술 혁신, 150만 마일(약 241만㎞)의 사전 시험, 수십만 명의 인력이 투입돼 약 2년 동안 10만 시간 이상의 자체 안전 평가과정을 거쳤다고 모셔널은 강조했다.

앞서 모셔널은 지난해 11월 미국 네바다 주로부터 일반도로에서 무인 자율주행차를 시험할 수 있는 허가를 받은 바 있다.

이번 시험운행은 권위기관의 인증도 받았다. 독립적인 글로벌 자율주행 기술 인증기관으로 알려진 TÜV SÜD(티유브이슈드)가 이번 시험 운행의 전반에 걸쳐 운영능력 등을 검증했다.

▲현대차그룹-앱티브 합작사인 모셔널이 이달 미국 라스베이거스 일반 도로에서 운전석을 비워둔 채 레벨4 수준의 자율주행 시험 운행에 성공했다.  (사진제공=모셔널)
▲현대차그룹-앱티브 합작사인 모셔널이 이달 미국 라스베이거스 일반 도로에서 운전석을 비워둔 채 레벨4 수준의 자율주행 시험 운행에 성공했다. (사진제공=모셔널)

◇2020년부터 로보택시 서비스 제공 중

TÜV SÜD의 평가는 단순하게 시험 운행에 국한되지 않는다. 앞서 이 기관의 전문가들은 모셔널의 직원들에 대한 △심층 면접을 비롯해 △안전성 구조설계 평가 △테스트 절차와 결과의 분석 △시험 절차 평가 △인력의 자질과 역량까지 검토했다.

무엇보다 일반적으로 무인 자율주행 기술 시범 주행에는 경로 확인과 비상 정지 등을 위해 운전석에 안전 요원이 탑승하는 반면, 모셔널의 이번 시범 주행 과정에서는 안전 요원의 개입이 발생하지 않았다.

모셔널은 지난해부터 미국 차량 공유 업체에 로보택시 서비스를 제공 중일 만큼 기술력을 입증했다. 이를 통해 자율주행 자동차 기술의 상용화를 추진하고 독보적인 기술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 중이다.

현재 미국 최대 규모의 로봇 택시 서비스 구축을 포함해 대표적인 차량 공유 서비스 업체 2곳과 동반관계를 맺은 유일한 무인 자율주행차 기업이기도 하다.

▲지난해 9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미국 뉴욕 골드만삭스 본사에서 케빈 클락 앱티브 CEO와 자율주행 S/W개발을 전문으로 하는 합작법인 설립 본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지난해 9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미국 뉴욕 골드만삭스 본사에서 케빈 클락 앱티브 CEO와 자율주행 S/W개발을 전문으로 하는 합작법인 설립 본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기술력과 상용화 역량 모두 갖춰

자율주행 시스템의 개발은 기술력과 상용화라는 두 가지 능력을 모두 갖춰야 시장성을 확보할 수 있다. 이런 측면에서 모셔널은 기술력뿐 아니라 상용화 경험 면에서 압도적인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오는 2023년 모셔널은 공유업체 리프트(Lyft)와 함께 대규모의 완전 무인 자율주행 서비스를 선보이며 이 분야에서의 선두자리를 더욱 확고하게 다질 예정이다.

모셔널과 리프트는 세계 최장 기간 상업용 로보택시 서비스를 운영하며 단 한 건의 고장사고 없이 10만 회 이상의 탑승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칼 이아그넴마(Karl Iagnemma) 모셔널 CEO는 “모셔널의 기술은 수십 년간의 혁신과 안전과 프로세스에 대한 끊임없는 노력, 수백만 마일의 시험 주행, 그리고 엄격한 외부 검증 등을 통해 이뤄진 것”이라며 “이번 자율주행 자동차의 일반도로 시범 운행은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경제적 무인 자동차를 위한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590,000
    • +1.52%
    • 이더리움
    • 2,796,000
    • +0.14%
    • 비트코인 캐시
    • 925,000
    • +10.65%
    • 리플
    • 1,864
    • +35.12%
    • 라이트코인
    • 327,300
    • +11.4%
    • 에이다
    • 1,592
    • +1.21%
    • 이오스
    • 8,950
    • +7.83%
    • 트론
    • 158.3
    • +3.06%
    • 스텔라루멘
    • 806.3
    • +24.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8,400
    • +7.31%
    • 체인링크
    • 42,250
    • -0.21%
    • 샌드박스
    • 820.3
    • -7.57%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