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APEC 외교·통상장관, 무역투자 회복 공동선언 합의

입력 2020-11-17 10:17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사진제공=산업통상자원부)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사진제공=산업통상자원부)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외교·통상장관들이 아태지역의 무역투자 회복과 포용적 디지털 경제 확립을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6일 열린 '제31차 APEC 합동각료회의(AMM) 화상회의'에서 이런 내용의 합동각료성명이 채택됐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의장국인 말레이시아 주재로 열린 이번 회의에서 APEC 21개국 외교·통상 장·차관급들이 참석했다. 우리 측은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과 이태호 외교부 제2차관이 자리했다.

외교·통상장관들은 회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공동대응을 위한 회원국들의 의지를 재확인했다.

또 무역투자 논의 진전 방안과 포용성, 디지털 경제, 혁신적 지속가능성에 대한 논의를 진행하고 이를 토대로 합동각료성명을 채택했다.

성명에는 △필수품 및 필수인력 이동 원활화 △세계무역기구(WTO) 개혁 지지 △미래비전(APEC Post-2020 Vision·가제) 채택 환영 △디지털 경제 및 기술 혁신을 위한 인터넷 디지털 경제 로드맵 이행 촉진 △구조개혁과 여성의 역량 강화를 주제로 작성된 2020년 경제정책보고서 주목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협력 강화 등의 내용이 담겼다.

유 본부장은 코로나19 대응 및 APEC 역내 무역투자 관련 논의 진전을 위한 공조방안으로 필수품 교역 원활화와 필수인력의 국경 간 이동 원활화, APEC 미래비전의 실현 등 세 가지를 제시했다.

구체적으로 무역 제한적인 비관세조치가 영구적인 장벽으로 작용하지 않도록 효과적인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우리측 제안에 따라 회원국들이 자국의 필수인력 이동 정책 정보를 자발적으로 공유한 것처럼 지속해서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무역투자 자유화 노력을 지속하면서 중소기업과 취약계층 등에도 무역투자의 혜택이 전달되도록 힘쓰고, 다자통상시스템의 기능 회복을 위해 WTO 개혁에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이 2차관은 포용성 증진 차원에서 여성의 경제적 참여 확대 등을 위한 협력을 지속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히고, 한국이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위한 노력으로 국제사회에 기여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또한 디지털 경제 활성화 논의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는 뜻을 밝히면서 녹색경제·사회 구조로의 전환을 위한 초 국경적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정부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맞서 필수품 및 필수인력 이동 원활화를 통해 우리 업계의 경제 활동 정상화를 돕고, APEC을 포함한 다자·복수국간 국제협의체에서 논의를 주도해나가며 국제 공조를 추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642,000
    • -0.51%
    • 이더리움
    • 1,383,000
    • +1.32%
    • 리플
    • 302.2
    • +0%
    • 라이트코인
    • 155,300
    • +0.84%
    • 이오스
    • 3,048
    • +3.96%
    • 비트코인 캐시
    • 478,100
    • -2.41%
    • 스텔라루멘
    • 298.8
    • -1.9%
    • 트론
    • 32.25
    • +2.06%
    • 에이다
    • 383.4
    • -1.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3,900
    • -1.82%
    • 대시
    • 116,900
    • +0.69%
    • 이더리움 클래식
    • 8,385
    • +3.2%
    • 240.1
    • -0.33%
    • 제트캐시
    • 96,000
    • -4.67%
    • 비체인
    • 33.87
    • -4.86%
    • 웨이브
    • 7,330
    • +0.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4.3
    • +4.82%
    • 비트코인 골드
    • 11,950
    • +1.96%
    • 퀀텀
    • 3,855
    • +20.66%
    • 오미세고
    • 3,853
    • +2.56%
    • 체인링크
    • 28,010
    • +13.45%
    • 질리카
    • 75.18
    • -1.26%
    • 어거
    • 21,120
    • -0.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