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GC녹십자 공동판매 ‘뉴라펙’, 분기 매출 230% 급성장

입력 2020-11-02 15:58

(사진제공=보령제약)
(사진제공=보령제약)

보령제약은 ‘뉴라펙’의 공동판매 시행 2년여 만에 분기 매출 실적이 230% 성장했다고 2일 밝혔다.

뉴라펙은 2015년 GC녹십자가 자체 개발한 호중구감소증 치료제로, 양사는 2018년 10월 뉴라펙의 공동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에 따라 뉴라펙의 공동 영업 및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으며, 유통은 보령제약이 담당하고 있다.

2018년 2분기 뉴라펙의 매출실적은 약 10억 원 규모였으나, 2020년 2분기에는 약 33억 원 규모로 약 230%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현재 국내 2세대 호중구감소증치료제는 뉴라펙을 포함해 4개 제품이 출시돼 있으며 시장은 분기 기준 약 112억 원 규모다.

뉴라펙의 급성장은 GC녹십자의 R&D역량을 바탕으로 개발한 우수한 임상적가치와 국내 항암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보령제약의 항암분야 영업마케팅역량이 합쳐져 시너지 효과를 일으킨 것으로 분석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보령제약 항암부문의 김영석 부문장은 “그동안 보령제약은 국내외 제약기업들과의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많은 성과를 이뤘다”며 “이번 뉴라펙의 성과도 GC녹십자와의 사업적인 측면을 넘어 더 많은 환자와 의료진에게 우수한 치료 옵션을 제공하고, 치료성과 향상에도 도움이 되고 있다는 점에서 더 큰 의미를 지닌다”고 말했다.

뉴라펙은 암환자의 항암제 투여 시 체내 호중구 수치가 감소해 면역력이 떨어지는 부작용을 예방한다. 일반적으로 항암화학요법 1주기 중 4~6회 투여해야 했던 기존 1세대 호중구감소증치료제와 달리 뉴라펙은 1주기당 1회 투여만으로 효과를 볼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6 준비중 / 20분지연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484,000
    • +1.98%
    • 이더리움
    • 4,204,000
    • +2.64%
    • 비트코인 캐시
    • 1,781,000
    • +48.54%
    • 리플
    • 1,950
    • +11.06%
    • 라이트코인
    • 426,600
    • +11.05%
    • 에이다
    • 1,770
    • +10.63%
    • 이오스
    • 10,620
    • +33.33%
    • 트론
    • 173.6
    • +16.2%
    • 스텔라루멘
    • 730.2
    • +17.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11,500
    • +24.36%
    • 체인링크
    • 58,850
    • +2.35%
    • 샌드박스
    • 719.8
    • -0.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