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검찰, '한동훈 독직폭행' 정진웅 차장검사 기소

입력 2020-10-27 12:52

검언유착 의혹 사건 수사 중 물리적 충돌

(뉴시스)
(뉴시스)

'검언유착' 의혹 사건과 관련한 압수수색 과정에서 한동훈 검사장과 몸싸움을 벌인 정진웅 광주지검 차장검사가 독직폭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검은 채널A 강요 미수 사건과 관련해 한 검사장에 대한 압수수색 과정에서 한 검사장을 폭행한 혐의(독직폭행)로 정 차장검사를 불구속기소 했다.

정 차장검사는 채널A 사건에 한 검사장이 연루됐다는 의혹과 관련해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장이던 7월 29일 한 검사장의 휴대전화 유심칩 압수수색 과정에서 한 검사장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검찰은 정 차장검사가 소파에 앉아 있던 한 검사장의 팔과 어깨 등을 잡고 소파 아래로 밀어 누르는 등 폭행을 가해 전치 3주의 상해를 입게 한 것으로 보고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독직폭행) 혐의를 적용했다.

한 검사장은 사건 당일 정 차장검사를 독직폭행 혐의로 서울고검에 고소하고 감찰을 요청한 바 있다.

독직폭행은 검사, 경찰 등이 직권을 남용해 형사피의자 등에 대해 폭행, 가혹 행위를 하는 경우를 말한다. 단순 폭행보다 무거운 5년 이하의 징역, 10년 이하의 자격정지에 처한다.

서울고검은 지난 9월 추석 연휴 전 정 차장검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 뒤 이날 기소했다.

서울고검 관계자는 "형사사건 처리와 별도로 감찰을 진행 중"이라며 "검사에 대한 징계청구권은 검찰총장에게 있으므로 향후 대검과 협의해 필요한 후속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757,000
    • -1.99%
    • 이더리움
    • 648,500
    • -3.35%
    • 리플
    • 663.2
    • -4.01%
    • 라이트코인
    • 93,700
    • -5.45%
    • 이오스
    • 3,307
    • -2.79%
    • 비트코인 캐시
    • 314,500
    • -2.51%
    • 스텔라루멘
    • 196.8
    • -1.89%
    • 트론
    • 33.57
    • -3.62%
    • 에이다
    • 171.5
    • -2.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8,800
    • +5.8%
    • 대시
    • 114,900
    • -1.79%
    • 이더리움 클래식
    • 6,960
    • -2.32%
    • 262
    • +13.27%
    • 제트캐시
    • 80,800
    • -3.12%
    • 비체인
    • 17.93
    • -3.19%
    • 웨이브
    • 8,140
    • +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9.5
    • -2.63%
    • 비트코인 골드
    • 10,190
    • -3.14%
    • 퀀텀
    • 3,034
    • -5.04%
    • 오미세고
    • 4,207
    • +0.98%
    • 체인링크
    • 14,670
    • -4.24%
    • 질리카
    • 34.99
    • -4.29%
    • 어거
    • 17,230
    • -2.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