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명박 수인번호 716"…옛 측근 정두언 비보에 '인면수심' 의혹 양산도

입력 2019-07-16 18:06

정두언 전 의원 비보, 이명박 전 대통령 도마 올린 악성 여론

(연합뉴스)
(연합뉴스)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의 비보가 전해지면서 이명박 전 대통령과 관련한 부적절한 해석이 불거지는 모양새다.

16일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정두언 전 의원이 이날 오후 서울 서대문구의 한 공원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정 전 의원의 비보가 전해지면서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이명박 전 대통령과의 관계를 염두에 둔 막무가내식 악성 게시물들도 이어지는 모양새다.

특히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치소 수인번호 '716'을 정두언 전 의원의 사망일인 이날 날짜와 연관짓는 움직임도 포함됐다. 공교롭게도 같은 숫자 구성을 포착해 '믿거나말거나'식 의혹을 양산하는 행태로 풀이된다.

한편 고(故) 정두언 전 의원은 1957년 생으로 올해 63세다. 이회창 한나라당 총재의 권유로 정치인의 길에 접어들어 2004년 서대문구 을 국회의원이 됐다. 이후 이명박 전 대통령의 측근으로 세력을 넓혔으며 한나라당 최고위원 및 여의도연구소장을 지내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56,000
    • +0.51%
    • 이더리움
    • 174,200
    • +1.34%
    • 리플
    • 218.5
    • +0.55%
    • 라이트코인
    • 49,110
    • -0.55%
    • 이오스
    • 2,846
    • +0.57%
    • 비트코인 캐시
    • 287,700
    • +0%
    • 스텔라루멘
    • 50.42
    • +0.52%
    • 트론
    • 14.45
    • -0.55%
    • 에이다
    • 38.96
    • -1.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5,400
    • -0.65%
    • 모네로
    • 64,950
    • +1.01%
    • 대시
    • 82,350
    • -0.42%
    • 이더리움 클래식
    • 6,220
    • +0.4%
    • 44.9
    • -0.55%
    • 제트캐시
    • 40,110
    • +1.19%
    • 비체인
    • 3.92
    • -1.38%
    • 웨이브
    • 1,149
    • -1.54%
    • 베이직어텐션토큰
    • 176.9
    • +1.2%
    • 비트코인 골드
    • 8,895
    • -0.39%
    • 퀀텀
    • 1,554
    • +0.58%
    • 오미세고
    • 674
    • +0.91%
    • 체인링크
    • 2,781
    • -0.54%
    • 질리카
    • 4.949
    • +2.51%
    • 어거
    • 11,840
    • -0.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