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국채 통합계좌 시스템 27일 개통…WGBI 편입에 한 걸음

입력 2024-06-23 09:00 수정 2024-06-23 15:0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7일부터 국채통합계좌 통해 외국인 접근성 개선
"9월 WGBI 편입 기대감…정량·정성적 기준 모두 충족"
원화 거래 규정 완화 등 규제 개선 예정

▲2023년 8월 23일 한국예탁결제원과 유로클리어가 국채통합계좌 구축, 운영 계약을 체결 중이다. (왼쪽부터) 이순호 예탁결제원 사장, 유정현 주벨기에유럽연합대사관 주NATO대표부 대사, 피터 스나이어스 유로클리어 최고경영자(CEO) (사진=한국예탁결제원)
▲2023년 8월 23일 한국예탁결제원과 유로클리어가 국채통합계좌 구축, 운영 계약을 체결 중이다. (왼쪽부터) 이순호 예탁결제원 사장, 유정현 주벨기에유럽연합대사관 주NATO대표부 대사, 피터 스나이어스 유로클리어 최고경영자(CEO)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유로클리어, 클리어스트림 등 국제예탁결제기구(ICSD)를 통한 국채통합계좌 시스템이 곧 열린다. 이를 통해 우리 채권 시장에 대한 외국인 접근성이 개선되면서 세계국채지수(WGBI) 편입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2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27일부터 ICSD와 연계된 국채통합계좌 시스템이 개통된다. 국채통합계좌는 ICSD가 상대국에 개설하는 계좌로, 외국인 투자자는 해당 계좌를 통해 간편하게 한국 국채를 매매할 수 있다.

앞서 2022년 예탁결제원은 기획재정부와 함께 ICSD인 유로클리어(벨기에), 클리어스트림(룩셈부르크)과 국채통합계좌 구축 관련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시스템 개통을 추진해왔다.

예탁원은 2009년에도 WGBI 편입 추진 계획의 일환으로 국채통합계좌를 운영한 바 있으나 당시 정부의 외국인 국채투자 비과세 조치 철회로 15개월 만에 중단됐다.

그러나 2022년 정부가 외국인 국채투자 비과세 세제개편안을 발표하면서 국채통합계좌 시스템 운영 재개에 다시 힘이 실렸다. 새로운 시스템에서는 외국인간 거래 지원에 그친 바 있던 과거와 달리, 외국인과 국내기관 간 거래도 지원하도록 개선됐다.

해외 기관의 관심도 작지 않다. 11일 유로클리어는 ‘한국의 국채시장 탐색’을 주제로 온라인 세미나를 주최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곽상현 기재부 국채과장이 연사로 나서 한국 국채 시장과 국채통합계좌 시스템을 소개하는 한편 WGBI 편입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증권가에서도 국채통합계좌 개통 이후 9월 WGBI 편입을 기대하고 있다.

민지희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국채통합계좌 개설 및 외환시장 연장 정책을 통해 외국인의 한국 국채시장 접근성이 개선됐다고 평가된다면 9월 편입을 기대해볼 수 있다”며 “9월 편입이 무산되더라도 이미 한국 국채는 FTSE 러셀이 요구한 정량적, 정성적 조건들을 충족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국채통합계좌 시스템 개통 이후에도 제도 개선 등 과제가 남아있다. 기재부와 예탁원은 내주 중 국채통합계좌 관련 규정 개선안을 발표할 계획이다. 원화 거래 규제 완화가 골자다.

이는 11일 유로클리어 주최 온라인 세미나에서도 지적된 사항이다. 프랭크 슬래스몰른 유로클리어 글로벌 자본시장 이사는 “현재는 원화로의 장부상 이체가 불가능하나 향후 개선을 위해 기재부와 협의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기재부 관계자는 “기존 규정에 따라 원화 거래를 하다 보면 불편함이 있다고 해 관련 규정을 개정해 원화 규제를 완화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트럼프 피습' 비트코인, 3% 껑충…리플은 일주일간 20%↑ [Bit코인]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공모주 ‘과열’일까 ‘흥행’일까…하반기 IPO 시장 전망은[따따블 공모주 시대 1년③]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115,000
    • +2.2%
    • 이더리움
    • 4,473,000
    • +1.11%
    • 비트코인 캐시
    • 518,000
    • -0.86%
    • 리플
    • 745
    • -1.46%
    • 솔라나
    • 203,600
    • +3.82%
    • 에이다
    • 604
    • -1.31%
    • 이오스
    • 787
    • +3.28%
    • 트론
    • 193
    • -2.03%
    • 스텔라루멘
    • 145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600
    • +3.97%
    • 체인링크
    • 18,590
    • +1.97%
    • 샌드박스
    • 443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