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운임 상승에 2분기 깜짝실적 전망…목표가 15%↑”

입력 2024-06-21 08:1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대신증권, 투자의견 ‘매수’ 유지…목표주가 2만3000원으로 상향

대신증권은 HMM에 대해 2분기 깜짝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시장수익률(Marketperform)’ 유지, 목표주가는 기존 2만 원에서 2만3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전 거래일 기준 종가는 1만9150원이다.

21일 양지환 대신증권 연구원은 “HMM의 올해 2분기 실적은 매출액 2조9546억 원, 영업이익 7893억 원으로 깜짝 실적을 시현할 것”이라며 “깜짝 실적은 2분기 미주와 유럽항로의 스팟(Spot) 운임이 크게 상승했기 때문”이라고 했다.

양 연구원은 “2분기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는 약 2390포인트(p), 미주서안운임은 4968달러/FEU, 유럽운임은 3084달러/TEU를 기록 중”이라며 “운임 상승은 물동량 증가와 희망봉 우회 항로 채택에 따른 공간 부족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3분기 이후 운임 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은 존재하지만, 단기적으로 실적 상향 및 주가 상승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한다”고 덧붙였다.

양 연구원은 “HMM의 잔여 영구채는 올해 1억7200만 주, 내년 1억4400만 주로 주식으로 전환시 발행 주식 수는 약 10억 2,500만 주”라며 “이를 감안한 올해 주당순이익(BPS)은 2만7492원, 내년 BPS는 2만5263원”이라고 했다.

그는 “HMM의 경우 영구채 전환을 모두 감안해도 글로벌 컨테이너선사에 비해 저평가돼 있다”며 “글로벌 최고 수준의 컨테이너 선대와 영업이익률을 기록 중인 동사가 저평가받을 이유는 없다”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스페인, 잉글랜드 꺾고 '4번째 유로 정상'…MVP는 로드리·신인왕 야말 [유로 2024]
  • 2024 초복 인기 메뉴는 단연 치킨…복날 맞이 치킨 가격 순위 50 [그래픽 스토리]
  • 정부 규제에 배달 수수료·최저임금 ‘쑥’…셔터 내리는 프랜차이즈 [K프랜차이즈 갈등의 골]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FBI “트럼프 총격범, 단독범행…정신병력 없다”
  • '과잉경호 논란' 변우석, 인권위에 제소까지…경호업체 추가 폭로도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사법리스크 ‘최고조’ 달한 카카오…주가 시나리오 따져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800,000
    • +3.33%
    • 이더리움
    • 4,577,000
    • +2.67%
    • 비트코인 캐시
    • 530,000
    • +0.38%
    • 리플
    • 735
    • -0.54%
    • 솔라나
    • 208,300
    • +4.57%
    • 에이다
    • 608
    • -1.94%
    • 이오스
    • 814
    • +5.99%
    • 트론
    • 194
    • -1.02%
    • 스텔라루멘
    • 146
    • +1.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8,850
    • +5.75%
    • 체인링크
    • 18,930
    • +3.78%
    • 샌드박스
    • 454
    • +2.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