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 중국 상하이에 지역센터 설립 예정

입력 2024-06-19 17: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신흥 시장, 중소득 국가 경제 연구 촉진 목적

▲중국 상하이에서 19일 국제통화기금(IMF) 상하이 지역센터 출범식이 열리고 있다. 상하이(중국)/신화연합뉴스
▲중국 상하이에서 19일 국제통화기금(IMF) 상하이 지역센터 출범식이 열리고 있다. 상하이(중국)/신화연합뉴스
국제통화기금(IMF)이 중국 상하이에 지역센터를 설립하기로 했다.

19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IMF는 중국 인민은행과 공동 성명을 내고 이같이 밝혔다. IMF는 “상하이 지역센터는 신흥 시장과 중간 소득 국가의 이익에 관한 연구를 촉진하고 이들에게 정책 제안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설되는 상하이 지역센터는 베이징에서 상하이로 이전하는 중국ㆍIMF 역량 개발 센터(CICDC)와 협력할 예정이다.

판궁성 인민은행 총재는 “상하이 지역센터는 IMF와 중국 사이의 협력을 심화하고 아시아태평양 국가 간의 거시경제 정책 교류와 조정을 강화할 것”이라며 “또 지역ㆍ글로벌 금융 안정을 지원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ANZ리서치의 싱자오펑 투자전략가는 “새 센터는 IMF가 중국 경제에 관해 더 정확한 예측을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평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단독 ‘비정형데이터’ 분석해 수감자 도주 등 사전에 막는다
  • 제헌절, 태극기 다는 법은…공휴일이 아닌 이유?
  • 단독 설계사 절반 이상은 50대 넘었다 [늙어가는 보험 현장 上]
  • 데이트 비용, 얼마나 쓰고 누가 더 낼까 [데이터클립]
  • 단독 산업은행, 아시아지역본부 없앴다...해외진출 전략 변화
  • 날개 단 비트코인, 6만5000달러 우뚝…'공포 탐욕 지수' 6개월 만에 최고치 [Bit코인]
  • 오늘의 상승종목

  • 07.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630,000
    • +1.25%
    • 이더리움
    • 4,828,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533,000
    • -0.84%
    • 리플
    • 858
    • +12.01%
    • 솔라나
    • 224,900
    • +2.13%
    • 에이다
    • 623
    • +2.81%
    • 이오스
    • 863
    • +6.28%
    • 트론
    • 188
    • +0%
    • 스텔라루멘
    • 154
    • +7.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400
    • +4.63%
    • 체인링크
    • 20,050
    • +1.52%
    • 샌드박스
    • 475
    • +2.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