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국가스공사 장 초반 11% 급등해 52주 신고가 경신…한달새 주가 2배

입력 2024-06-18 09:5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한국가스공사가 정부의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전략회의를 사흘 앞두고 또 강세다.

18일 오전 9시 44분 기준 한국가스공사는 전일보다 11.26%(6000원) 오른 5만93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장 초반 한국가스공사는 6만300원까지 오르면서 52주 신고가를 새로 썼다. 주가는 한 달 전(5월 16일 2만8900원)과 비교해 105.2% 급등했다.

전날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세종청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번 주 금요일인 21일 가스전 개발 전략회의를 석유공사 경영진과 민간 전문가들이 함께 잠정적으로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선 해외투자 유치를 위한 관련 제도 개선, 광구 재설정, 자원 개발 등 사업 방향성이 주된 논의 주제로 이뤄질 예정이다.

특히 해외 투자를 언제, 어떤 방식으로, 얼마나 받을 것인지에 관한 논의에 관심이 쏠린다. 정부는 앞서 개발 비용 위험 완화 차원에서 해외 투자 유치를 적극적으로 추진겠다고 밝힌 바 있다.

탐사 시추는 한 번에 1000억 원 넘는 비용이 드는 것으로 알려진 만큼 해외 투자 가능성은 필수적이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 대표팀이 써내려갈 반전 드라마 [이슈크래커]
  • 변우석 논란 아직인데 또…'과잉 경호', 왜 하필 '공항'일까? [이슈크래커]
  • 상반기 매출 2兆 돌파…삼성바이오로직스, 또 신기록
  • 강경준, 불륜 의혹에 사과…"오해 또한 내 부덕함에서 시작"
  • 티몬, 여행사에 못 준돈 수백억…신용카드 결제도 중단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단독 한국투자증권, 2000억 규모 ‘1호 PF 펀드’ 만든다
  • 단독 팔 때만 ‘스마트홈’ 더 쓰려면 ‘돈 내라’…아이파크 스마트앱 일방적 중단에 입주민 ‘황당’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735,000
    • -0.61%
    • 이더리움
    • 4,830,000
    • -1.79%
    • 비트코인 캐시
    • 518,500
    • -2.72%
    • 리플
    • 874
    • +4.67%
    • 솔라나
    • 247,300
    • +0.37%
    • 에이다
    • 584
    • -1.52%
    • 이오스
    • 831
    • +1.71%
    • 트론
    • 187
    • +1.08%
    • 스텔라루멘
    • 147
    • +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800
    • -1.18%
    • 체인링크
    • 19,380
    • -0.62%
    • 샌드박스
    • 459
    • -0.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