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전망] “성장주 위험선호 회복에 중점…1370원 하회 예상”

입력 2024-06-13 08: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본 기사는 (2024-06-13 08:12)에 Channel5를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원·달러 환율이 1370원을 밑돌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13일 “원·달러 환율은 하락 출발 후 증시 외국인 순매수, 역외 롱스탑 유입에 하락압력이 우위를 보이겠으나 저가매수 유입에 상쇄돼 1370원을 중심으로 제한적인 하락시도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민 연구원은 원·달러 환율 등락 범위를 1367~1373원으로 전망했다.

민 연구원은 “이벤트 종료 후 성장주 위험선호 회복에 중점을 둔 시장 반응을 쫓아 1370원 하회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내다봤다.

민 연구원은 “5월 CPI 안도, 6월 FOMC 연내 1회 인하 중 결과적으로 시장은 전자를 더 가격에 크게 반영됐다”며 “근원물가 상승 둔화 덕에 연준이 올해 한 번의 금리인하를 예고했음에도 통화정책 피벗을 낙관하는 분위기가 조성되며 뉴욕증시는 기술주를 중심으로 상승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오늘 국내증시도 어제에 이어 외국인 자금 대규모 순매수에 상승하며 원화 강세 분위기 조성을 지원할 가능성이 농후하다”며 “최근 역외를 중심으로 원화의 나홀로 약세를 주도해온 역외 롱스탑도 환율 하락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다만 수입 결제를 비롯한 역내 저가매수는 하단을 지지할 것으로 짚었다.

민 연구원은 “성장주 위험선호와 별개로 약달러 충격은 FOMC 이후 제한된 수준에 그치며 원·달러 숏플레이를 자극하기엔 역부족”이라며 “역내 수급도 환율 레벨이 낮아짐에 따라 반기말 네고 조기 소화보다는 결제수요가 우위를 보일 수 있다는 판단”이라고 진단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 대표팀이 써내려갈 반전 드라마 [이슈크래커]
  • 변우석 논란 아직인데 또…'과잉 경호', 왜 하필 '공항'일까? [이슈크래커]
  • 상반기 매출 2兆 돌파…삼성바이오로직스, 또 신기록
  • 강경준, 불륜 의혹에 사과…"오해 또한 내 부덕함에서 시작"
  • 티몬, 여행사에 못 준돈 수백억…신용카드 결제도 중단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단독 한국투자증권, 2000억 규모 ‘1호 PF 펀드’ 만든다
  • 단독 팔 때만 ‘스마트홈’ 더 쓰려면 ‘돈 내라’…아이파크 스마트앱 일방적 중단에 입주민 ‘황당’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608,000
    • -0.48%
    • 이더리움
    • 4,826,000
    • -1.51%
    • 비트코인 캐시
    • 519,500
    • -2.53%
    • 리플
    • 877
    • +5.28%
    • 솔라나
    • 247,300
    • +0.9%
    • 에이다
    • 585
    • -0.85%
    • 이오스
    • 833
    • +1.59%
    • 트론
    • 188
    • +1.62%
    • 스텔라루멘
    • 147
    • +2.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800
    • -0.79%
    • 체인링크
    • 19,370
    • -0.26%
    • 샌드박스
    • 457
    • -0.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