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대표팀, 중국전 손흥민·황희찬·이강인 출격

입력 2024-06-11 20: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김도훈 축구대표팀 임시감독이 10일 오후 경기도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오른쪽은 주장 손흥민. (연합뉴스)
▲김도훈 축구대표팀 임시감독이 10일 오후 경기도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오른쪽은 주장 손흥민. (연합뉴스)

월드컵 3차 예선 진출을 확정한 축구 국가대표팀이,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중국과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최종전에 나선다.

이날 출전 명단에는 주장 손흥민을 비롯해 황희찬, 이강인, 이재성 이름을 올렸고, 중국 골대 공략에 나선다.

임시 사령탑 김도훈 감독은 중국에 맞서 4-3-3 전술을 들고 나왔다. 수비진에는 김진수, 권경원, 조유민, 박승욱이 서고, 중원에는 이재성과 황인범, 정우영이 자리한다. 공격진에는 지난 싱가포르전에서 후반 출격했던 황의찬과 손흥민, 이강인이 포진했다.

대표팀은 이날 중국과의 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조1위로 3차 예선 진출을 확정했다. 다만 최종 3차 예선에 유리한 조편성을 위해 FIFA랭킹 아시아 3위, 현재 23위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따라서 대표팀은 중국과의 경기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수월한 조편성으로 최종 3차 예선을 치를 수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열애설·사생활 루머로 고통…실체 없는 '해외발 루머' 주의보 [이슈크래커]
  • 사내 메신저 열람…직장인들 생각은 [데이터클립]
  • 연준, 기준금리 7회 연속 동결…올해 금리 인하 횟수 3→1회로 줄여
  • 금융사 CEO도 힘싣는 '트래블카드'…과열 경쟁에 효과는 ‘미지수’
  • 권도형, '테라사태' 6조 원대 벌금 낸다…美 당국과 합의
  • ‘과외앱 20대 또래여성 살해’ 정유정, 대법 선고…1‧2심 무기징역
  • '나는 솔로' 20기 정숙의 뽀뽀 상대 드디어 공개…'뽀뽀남'은 영호
  • 청약통장 월납입 인정액 10만→25만 상향…41년 만에 개편
  • 오늘의 상승종목

  • 06.1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065,000
    • +0.49%
    • 이더리움
    • 4,915,000
    • -0.57%
    • 비트코인 캐시
    • 625,500
    • +0.24%
    • 리플
    • 682
    • +1.04%
    • 솔라나
    • 213,000
    • +0.38%
    • 에이다
    • 605
    • +1.17%
    • 이오스
    • 967
    • -0.21%
    • 트론
    • 164
    • +0%
    • 스텔라루멘
    • 139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950
    • +0.83%
    • 체인링크
    • 21,860
    • +2.1%
    • 샌드박스
    • 559
    • -0.18%
* 24시간 변동률 기준